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한다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한다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19.09.11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무부, 의정부·천안 꿈키움센터 확충 지역 간 비행예방 교육편차 해소

법무부는 의정부·천안 꿈키움센터를 확충하여 지역 간 비행예방 교육편차 해소해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한다.

법무부는 학교폭력 가해학생, 교육조건부 기소유예 및 보호처분 대상자 등 위기청소년 및 초기단계 비행청소년의 선도와 비행예방을 위해 전국 16개 지역에 청소년비행예방센터(청소년꿈키움센터)를 운영한다.

2007년 청소년비행예방센터 최초 설치 당시 12,924명이었던 교육인원은 2018년 313,430명으로 26배가 증가하였다. 2018년 교육 수료생을 대상으로 조사한바 교육만족도 87.9%, 사회적응률 94.6%로 교육 효과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수료생 만족도 조사 (2018). 2018년 교육 수료생 87.9%가 교육과정에 대해 만족 이상으로 응답했다. [자료=법무부]
교육수료생 만족도 조사 (2018). 2018년 교육 수료생 87.9%가 교육과정에 대해 만족 이상으로 응답했다. [자료=법무부]

 

이와 같은 교육의뢰 인원의 증가와 우수한 교육 효과가 있지만, 청소년비행예방센터가 일부 지역에만 설치·운영하여 센터 미설치 지역의 교육생이 타지역에서 교육을 받는 부담과 교육대기 기간이 장기화되는 등의 어려움이 있다.

법무부는 2020년 경기북부(의정부)와 충청남도(천안)에 청소년비행예방센터를 추가 신설하고자 행정안전부와 기획재정부에 필요인력과 예산을 요청하여 인정받았으며, 국회 심의를 앞두고 있다.

청소년비행예방센터 추가 신설과 관련한 예산과 인력이 국회 심의를 통과하게 되면, 충청남도, 경기북부 지역의 학교폭력 가해학생 등 비행예방교육이 필요한 대상자에게 적기에 교육참여 기회를 제공하여 지역 간 비행예방교육 편차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법무부는 청소년비행예방센터가 초기 비행 청소년에게 실효성 있는 비행예방교육을 하도록 교육내용을 더욱 전문화·차별화하고, 소속기관 인력을 체계적으로 운영하여 국민이 공감하고 청소년이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