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이동형 선별진료소’ 운영 이렇게 합니다
‘자동차 이동형 선별진료소’ 운영 이렇게 합니다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3.04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방식, 인력 구성, 공간조건, 고려사항 등이 포함된 표준운영지침 제공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대규모 검체 채취가 가능한 ‘자동차 이동형(Drive Thru)’ 선별진료소 표준운영지침을 마련하였다. [포스터=질병관리본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대규모 검체 채취가 가능한 ‘자동차 이동형(Drive Thru)’ 선별진료소 표준운영지침을 마련하였다. [포스터=질병관리본부]

 

자동차 이동형 선별진료소는 검사 대상자가 자동차에서 내리지 않고 창문으로 문진, 발열 체크, 검체 채취를 시행할 수 있는 선별진료소이다.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대규모 검체 채취가 가능한 ‘자동차 이동형(Drive Thru)’ 선별진료소 표준운영지침을 마련하였다.

일반 선별진료소는 시간당 2건, 1일 20건 정도의 검체 채취를 하는 데 비해 자동차 이동형은 소독·환기 시간을 절약할 수 있어 시간당 6건, 1일 60건까지 가능하다.

또한 검사 대상자가 차량에서 내리지 않아 대기자 또는 의료진의 교차 감염 우려를 낮출 수 있는 등 장점이 있다.

자동차 이동형 선별진료소 운영은 ①접수–②진료–③검체 채취(상기도/하기도) - ④소독 및 교육로 진행되며 기관별 상황에 따라 4단계 부스를 2단계로 간소화 운영 가능하다.

행정인력 1∼3명(접수·교육·시설관리·차량통제 등), 의사 1∼2명(진료), 간호인력 1∼2명(검체 채취), 방역 1명(소독) 등 운영 형태에 따라 4∼8명으로 운영이 가능하다.

자동차 이동형 선별진료소는 주차 및 차량 이동이 가능한 최소면적을 활용하여, 컨테이너형 또는 개방형 천막 형태로 설치할 수 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운영방식, 인력 구성, 공간조건, 고려사항 등이 포함된 표준운영지침을 전국 지방자치단체에 배포하여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