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에 등장한 전통 놀이와 한국인의 생활문화 특성
‘오징어 게임’에 등장한 전통 놀이와 한국인의 생활문화 특성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2-11-10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병철 중앙대 석좌교수, ‘랜드 오브 스퀴드 게임’ 저자 특강
민병철 중앙대학교 석좌교수가 10월 9일 ‘AC 호텔 바이 메리어트 서울 강남’에서 저자 특강을 했다. 앞줄 왼쪽부터 쉬바니 아후여Shivani Ahuja(인도), 리아나 키미치Liana Khimich(우크라이나), 민병철 중앙대학교 석좌교수, 우희명 AC호텔 바이 메리어트 서울 강남 회장, Carla Avila(멕시코), 두번째 줄 오른쪽 첫번째 문호수아(한국) [사진 민병철 교수 연구실]
민병철 중앙대학교 석좌교수가 10월 9일 ‘AC 호텔 바이 메리어트 서울 강남’에서 저자 특강을 했다. 앞줄 왼쪽부터 쉬바니 아후여Shivani Ahuja(인도), 리아나 히미치Liana Khimich(우크라이나), 민병철 중앙대학교 석좌교수, 우희명 AC호텔 바이 메리어트 서울 강남 회장, Carla Avila(멕시코), 두번째 줄 오른쪽 첫번째 문호수아(한국) [사진 민병철 교수 연구실]

실용 영어교육으로 널리 알려진 민병철 중앙대학교 석좌교수가 10월 9일 ‘AC 호텔 바이 메리어트 서울 강남’에서 저자 특강을 했다.

민 교수는 2021년 12월 《랜드 오브 스퀴드 게임(Land of Squid Game): 한국 전통 게임과 문화 그리고 행동》(BCM, 2021)을 펴냈다.

이 책에는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소개된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를 비롯하여 ‘닭싸움’, ‘말뚝박기’와 같은 여러 한국 전래 놀이와 ‘품앗이 문화’와 ‘한국인의 정’ 등 한국인 특유의 문화를 소개하였다.

또한, 외국인들 눈에 신기하게 보일 수 있는 독특한 한국 생활문화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삽화와 함께 한글과 영문으로 소개하였다.

저자 특강에서 민병철 교수는 참석한 내외국인 독자에게 《랜드 오브 스퀴드 게임(Land of Squid Game): 한국 전통 게임과 문화 그리고 행동》에 소개한 한국 전통게임과 K-컬쳐와 행동에 관해 영어와 한국어로 설명했다.

강연에는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나오지 않는 ‘닭싸움’, ‘말뚝박기’와 같은 한국 전래 놀이와 ‘한국인의 인정’, ‘태어나자마자 왜 1살이 되는지’, ‘내 아들 (my son) 대신 우리 아들 (our son)이라고 칭하는 이유’, ‘왜 빨간색으로 이름을 쓰지 않는지’, ‘오래된 건물에는 4층이 빠져 있는지’ 등 한국인이라면 다 아는 생활 문화지만, 외국인들의 시각에서도 흥미롭고 신기할 수밖에 없는 특유의 K-컬쳐를 설명했다.

민 교수는 “《랜드 오브 스퀴드 게임》은 한국을 알고자 하는 외국인들에게 우리의 생활문화를 알리고, 영어를 배우는 이들에게는 K-컬쳐를 콘텐츠로 영어를 배우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강연에는 패널로 카를라 아빌라(Carla Avila, 멕시코), 쉬바니 아후여 (Shivani Ahuja, 인도), 문호수아(한국)씨가 참여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