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과천과학관 브랜드 기획전 ‘바이러스의 고백, Go-Back’ 개막
국립과천과학관 브랜드 기획전 ‘바이러스의 고백, Go-Back’ 개막
  • 설성현 기자
  • yewon2@hanmail.net
  • 승인 2022-04-15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러스와의 오래 전 만남부터 현재까지의 관계 변화를 통해 코로나19가 전하는 알림말
국립과천과학관 브랜드 기획전 홍보물. [이미지 = 국립과천과학관 제공]
국립과천과학관 브랜드 기획전 홍보물. [이미지 = 국립과천과학관 제공]

 국립과천과학관(관장 이정모)은 2022년도 기관 브랜드 기획전인 ‘바이러스의 고백, Go-Back’을 4월 15일부터 오는 8월 28일까지 전시한다. 

이번 전시는 2년 이상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19의 시간을 되돌아보며, 오랫동안 함께해 온 바이러스가 어떻게 우리 삶과 밀접하게 연결돼 있는지를 바이러스의 목소리를 통해 전달하고자 기획됐다.

이를 위해 지난 3년간 국립과천과학관의 전시 및 문화 기획자, 디자이너 등 내부 전문인력들과 그 밖에 다양한 분야의 최고 전문가들이 함께 참여해 국립과천과학관을 대표하는 브랜드 기획전으로 선보이게 되었다.

전시는 총 4개의 존으로 구성되는데, 첫 번째 존에서는 바이러스와 인간이 서로에게 영향을 마지막으로 네 번째 존은 바이러스와 인간, 그리고 지구가 하나로 연결된 관계 속에서 미래를 위한 공존을 모색한다는 이야기를 전달하며 전시를 마무리한다. 

기획전시실에서 열리는 본 전시 이외에도 다양한 부대 전시, 행사 등도 과학관 전역에서 동시에 개최된다. 함께 진화해 온 공존과 조화의 흔적을 보여준다. 

이와는 반대로 두 번째 존은 바이러스와 인간의 낯선 만남과 갈등이 시작되면서 생긴 대충돌을 소개하고, 세 번째 존에서는 코로나19의 혼란 속에서 바이러스가 보내는 메시지를 통해 인간과 바이러스간의 타협점을 찾는 계기를 마련한다.

코로나19 혼란(미디어영상) [이미지 = 국립과천과학관 제공]
코로나19 혼란(미디어영상) [이미지 = 국립과천과학관 제공]

 마지막으로 네 번째 존은 바이러스와 인간, 그리고 지구가 하나로 연결된 관계 속에서 미래를 위한 공존을 모색한다는 이야기를 전달하며 전시를 마무리한다. 

기획전시실에서 열리는 본 전시 이외에도 다양한 부대 전시, 행사 등도 과학관 전역에서 동시에 개최된다. 

COVIDUS: Balance and Connection 2022. [이미지 = 국립과천과학관 제공]
COVIDUS: Balance and Connection 2022. [이미지 = 국립과천과학관 제공]

 과학관의 중앙홀 입구에는 흙의 마술사로도 유명한 김지아나 작가의 작품인‘COVIDUS:Balance and Connection 2022'가 상징조형물로서 설치되고, 중앙홀 2층에는 감염병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는 인간의 현대문명을 상징화한 ‘세계 초고층 빌딩과 사라지는 동물들’을 담은 장노아 작가의 사진전이 마련된다. 

세계 초고층빌딩과 사라지는 동물들. [이미지 = 국립과천과학관 제공]
세계 초고층빌딩과 사라지는 동물들. [이미지 = 국립과천과학관 제공]

 전시와 연계한 교육과 문화 프로그램도 다양한데, 마스크에 숨어 있는 과학원리, 코로나19 진단원리 등을 실험을 통해 알아보는 특별과정, 전문가가 참여하는 심층 강연 등이 과학관 교육동 등에서 진행되고, 가상의 질병X에 대한 백신을 만들어야 탈출이 가능한 미션형 방탈출 게임 공간도 기획전시실내에 별도로 설치돼 운영된다.

이번 전시는 전문기관의 참여와 지원이 있었기에 더 풍성한 전시가 될 수 있었다. 기초과학연구원(원장 노도영) 한국바이러스기초연구소(소장 최영기)는 신·변종 바이러스에 대한 이해와 감염병 위기에 대응할 수 있는 바이러스 기초 연구의 중요성을 대중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예산 지원과 함께 관련 도서 및 기타 연구성과 자료들을 제공하는 등 이번 기획전시를 적극 지원했다. 이외에도 한국교육방송공사가 후원ㅎ했고, 한국과학창의재단, 대한바이러스학회, 위니버스, 군자출판사(주), ㈜웃샘이 협찬기관으로 참여했다. 

본 기획전시의 전시물들은 모두 이동형으로 제작돼 향후 전국의 과학관 등을 대상으로 순회전시를 추진할 계획이며, 이와 함께 국립과천과학관이 그동안 축적해온 전시기획 및 전시물 제작 노하우, 교육 및 문화콘텐츠 등도 적극 공유할 것이다.

이정모 국립과천과학관 관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바이러스가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에 귀를 기울여보고, 바이러스와의 균형 그리고 연결된 관계 속에서 함께 이어나갈 미래에 대해 고민해보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