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예방접종 3차접종 시 감염예방 효과 80.9%
코로나19 예방접종 3차접종 시 감염예방 효과 80.9%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2-01-13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3차접종을 하면 감염예방 효과가 80.9%인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국내 12세 이상 내국인을 대상으로 주차별 접종자에서 감염, 위중증, 사망 예방효과를 평가하여 이같은 내용을 밝혔다.

12월 5주 기준 코로나19 감염은 ‘미접종군’과 비교할 때 ‘2차접종 완료군’이 58.2%, ‘3차접종 완료군’은 80.9% 낮게 나타났다.

중증위험은 ‘미접종군’에 비해 ‘2차접종 완료군’이 92.3%, ‘3차접종 완료군’은 100% 낮게 나타났다. 이로 인해 3차접종까지 완료할 경우 미접종에 비해서는 물론이고 2차접종까지 완료한 경우에 비해서도 감염 및 중증예방 효과가 더 크다는 점이 확인되었다.

확진자에서 예방접종력에 따라 중증 진행을 평가한 결과에서도 ‘3차접종 후 확진군’은 ‘미접종 후 확진군’에 비해 중증(사망 포함)으로 진행할 위험이 92.9% 낮게 나타났다. 이는 접종완료군이 확인된 시점부터 최근(’21.4.3.∼’22.1.1.) 확진자 531,781명을 대상으로 분석한 것이다.

또한, ‘2차접종 후 확진군’도 ‘미접종 후 확진군’에 비해 그 위험이 79.8% 낮게 나타났다. 즉, 미접종 후 확진자의 중증화율은 4.5%인 반면, 2차접종 후 확진자는 0.91%, 3차접종 후 확진자는 0.32%로 미접종자가 확진시 3차접종까지 완료한 확진자에 비해 중증화율이 약 14배 높게 나타났다.

이처럼 예방접종 후 확진되는 경우에도 접종자의 중증위험이 미접종자에 비해서는 현저하게 낮으며, 특히 3차접종까지 마친 경우에는 2차접종까지 시행한 경우에 비해 중증진행 예방효과가 더 크다는 점이 지속적으로 확인되고 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