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연극협회, 제59회 대한민국연극인축제 in 서울 개최
한국연극협회, 제59회 대한민국연극인축제 in 서울 개최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11-23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25일 베스트작품상, 젊은 연극인상, 자랑스러운 연극인상, 월간 한국연극선정 공연 베스트 7 등 시상

사단법인 한국연극협회(이사장 오태근)는 <제59회 대한민국연극인축제 in 서울>을 12월 25일(토) 오후 2시 서울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는 2021년 한 해를 돌아보고 2022년 연극인들의 화목을 도모하는 행사이다.

<제59회 대한민국연극인축제 in 서울>은 그동안 코로나 팬더믹으로 침체된 한국연극계에 활기를 불어넣고 동시에 연극 현장에서 수고하는 연극인들에게 희망과 격려의 메시지를 전할 계획이다.

오태근 이사장은 “2021년 한 해 코로나 팬더믹 기간 동안 정부 당국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공연을 올려온 연극계가 이번 행사를 계기로 다시 살아나고 내년에는 좀더 안전한 환경에서 배우, 스태프, 그리고 관객이 행복하게 작업하고 관람할 수 있는 시대가 열리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베스트작품상, 젊은 연극인상, 자랑스러운 연극인상, 월간 한국연극선정 공연 베스트 7 등 총 5개 부문에 60여개의 상을 시상한다. 올해 한미약품(주)와 동방인쇄공사의 후원으로 자랑스러운 연극인상(개인, 단체) 및 대상에 시상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시상식 외에도 초청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으며, 행사 장소인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개최 당일 정부의 방역지침을 준수한다.

한국연극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서울특별시, 한미약품(주), 동방인쇄공사가 후원하는 <제59회 대한민국연극인축제 in 서울>은 1963년 (사)한국연극협회 발족 이후 매년 연말 연극인들이 함께 어우러질 수 있는 네트워킹의 장으로 시작되었다. 2008년 한국연극 100주년이 되던 해부터는 ‘대한민국연극대상’을 신설, 한 해 동안 공연된 우수한 작품을 선정하여 시상하여 연극계의 새로운 출발을 다지는 화합의 무대로 발전했다. 올해 행사는 ‘대한민국연극인의 밤’에서 ‘축제’로 사업명을 변경, 연극인 및 연극을 사랑하는 시민들이 함께 만드는 축제의 장으로 변화를 시도한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