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예 잡지로 살펴보는 한국의 공예, 100년 간 잡지 전시
공예 잡지로 살펴보는 한국의 공예, 100년 간 잡지 전시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11-11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CDF아카이브센터, ‘잡지로 보는 한국공예사’ 도서전 11월 5일 ~12월 5일 개최

한국공예를 잡지에서는 어떻게 기록해왔을까? 잡지로 한국공예사를 볼 수 있는 전시회가 열린다.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김태훈, 이하 공진원)이 공예·디자인 전문 자료실인 KCDF아카이브센터(인사동, KCDF갤러리 지하 1층)에서 11월 5일부터 12월 5일까지 도서전시 《잡지로 보는 한국공예사》를 개최한다.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공예·디자인 전문 자료실인 KCDF아카이브센터(인사동, KCDF갤러리 지하 1층)에서 11월 5일부터 12월 5일까지 도서전시 '잡지로 보는 한국공예사'를 개최한다. [포스터=(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공예·디자인 전문 자료실인 KCDF아카이브센터(인사동, KCDF갤러리 지하 1층)에서 11월 5일부터 12월 5일까지 도서전시 '잡지로 보는 한국공예사'를 개최한다. [포스터=(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이 도서전시는 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과 디자인코리아뮤지엄 협력으로 열린다. 지난 100년간의 한국의 공예 정책과 동향, 공예가, 기법, 전시 정보 등을 담은 공예 전문 잡지 22종을 전시하며, 전문가 강연도 열린다.

우리나라 최초의 미술잡지로 알려진 <미술과 공예(1917)>에서부터 한국 현대 첫 공예 잡지인 <(월간) 공예(1988)>, 그리고 현재 출간되는 <공예+디자인>까지 1910년대부터 현재까지의 잡지들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다. 또한 <도자문화(2006)>, <한지(2010)>, <Wood planet(2014)> 등 공예 각 분야를 다루는 잡지도 전시된다.

'미술과 공예' 창간호. [사진=디자인코리아뮤지엄 제공]
'미술과 공예' 창간호. [사진=디자인코리아뮤지엄 제공]

11월 26일에는 현재 <공예+디자인> 편집장인 정성갑 편집장(전 디자인프레스 편집장, 클립 대표)이 “나는 어떤 마음으로 <공예+디자인>을 만드는가”라는 주제로 강연을 할 예정이다.

정성갑 편집장은 2021년부터 공진원 발간물인 <공예+디자인> 편집장으로 일하고 있으며, 이번 강연에서는 공예 잡지와 편집에 관한 이야기를 할 계획이다.

'공예+디자인' 창간호. [사진=(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공예+디자인' 창간호. [사진=(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공진원 관계자는 “문화의 변천사를 파악하기 적합한 잡지라는 매체를 통하여 한국 공예문화의 흐름을 읽을 수 있는 전시로 유익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