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시대, 인문학의 길-일상의 회복’ 인문학 축제 개최
‘코로나 시대, 인문학의 길-일상의 회복’ 인문학 축제 개최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10-25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25일부터 일주일간 인문학의 향연이 열린다.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한국연구재단(이사장 이광복)은 10월 25일(월)부터 10월 31일(일)까지를 ‘제16회 인문주’으로 선포하고, 전국 33개 기관에서 인문학과 관련된 토론회, 강연, 대담, 답사, 전시, 공연 등 230여 개의 다채로운 인문학 행사를 개최한다.

2006년부터 시작한 인문주간(Humanities Week)은 매년 가을 무렵 한 주를 지정하고, 시민들에게 인문학을 접하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인문학의 가치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데 이바지해 온 전국적인 인문학 축제이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주로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하되 오프라인 방식도 일부 병행할 예정이다.

먼저 강원 강릉(주관 가톨릭관동대학교)에서는 ‘Beautiful City! 일곱 빛깔 향기, 강릉’을 주제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글짓기, 힐링워킹, 전시, 커피토크 등) 구성으로 시민들이 인문학을 일상에서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준비할 예정이다.

경남 진주(주관 경상국립대학교)에서는 ‘경상국립대박물관에서 만나는 가야문화체험’이라는 전시회를 준비하여 가야의 문화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제공한다.

그 외에도 각 지역의 현황과 역사, 인문학과 관련한 다양한 이야기를 이웃과 함께 나누고, 나를 둘러싼 공동체와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행사들이 개최되며, 더욱 자세한 내용은 ‘인문공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누리집 주소: https://inmunlove.nrf.re.kr/user/eventinfoThis.action

홍민식 교육부 대학학술정책관은 “코로나19 감염병 대유행 시대로 지친 국민들이 인문주간에 실시되는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인문학 소양을 높이고, 치유의 시간을 보내는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밝혔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