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세계한인회장대회’ 10월 4일 개막, 전 세계 750만 재외동포사회 발전 논의
‘2021 세계한인회장대회’ 10월 4일 개막, 전 세계 750만 재외동포사회 발전 논의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9.27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서 온·오프라인 동시 개최,  한인회장 315명 참가 예정

‘2021 세계한인회장대회와 제15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이 오는 10월 4일부터 7일까지 4일간 서울 그랜드 워커힐과 온라인으로 열린다.

이번 행사는 재외동포재단이 주최하며 외교부가 후원하며 는 더욱 강화된 방역수칙하에서도 오프라인 참가자가 6명(전년 대회)에서 107명으로 대폭 증가하여 대회 및 모국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보였다.

또한 ‘하나된 동포, 더 강해진 대한민국’라는 슬로건 아래 68개국 315명의 한인회장이 온·오프라인 형태로 참가할 예정이다. 대회 공동의장은 심상만 아시아한인회총연합회장과 주점식 캐다나 한인회총연합회장이 맡았다.

‘2021 세계한인회장대회와 제15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이 오는 10월 4일부터 7일까지 4일간 서울 그랜드 워커힐과 온라인으로 열린다. 사진은 2020년 대회 모습. [사진제공=재외동포재단]
‘2021 세계한인회장대회와 제15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이 오는 10월 4일부터 7일까지 4일간 서울 그랜드 워커힐과 온라인으로 열린다. 사진은 2020년 대회 모습. [사진제공=재외동포재단]

10월 5일 열리는 ‘제15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에서는 유공자 정부포상이 있을 계획이며, ‘2021 세계한인회장대회’ 개회식에는 최종문 외교부 제2차관의 축사와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의 기조강연 등이 진행된다.

대회 기간 동안에는 미국, 중국, 일본, 캐나다 등 10개 지역별 현안 토론과 한인회 운영사례 발표, 정부와의 대화가 진행되며, 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네트워킹 라운지와 유관기관 홍보관이 상시 운영된다.

김성곤 이사장은“이 대회는 전 세계 동포사회의 발전과 글로벌 한인 네트워크 구축에 가장 큰 역할을 하는 한인회장이 참석하는 행사”라며 “작년 온·오프라인 병행 개최 경험과 실효성을 토대로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올해도 성공적으로 개최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