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예방접종 1차접종자 3,600만 명, 인구대비 70% 넘어
코로나19 예방접종 1차접종자 3,600만 명, 인구대비 70% 넘어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9.1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단장 정은경 청장)은 추석 연휴 전 9월 17일 금요일 오후 5시 기준으로 잠정집계한 결과 코로나19 예방접종을 1회 이상 실시한 사람이 3,600만 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2월 26일 코로나19 예방접종을 시작한 이후 204일만이다.
                                     ◆누적 접종현황(2021. 9. 17. 오후 5시 기준)

[자료=질병관리청]
[자료=질병관리청]

 

1차접종 기준, 4월 300만 명(4월 29일), 6월 1천만 명(6월 10일), 8월 2천만 명(8월 3일), 9월 3천만 명(9월 5일)을 달성, 이번에 3,600만 명을 넘었다. 

9월 17일 오후5시 현재, 누적 1차 접종자는 36,004,101명으로 전 국민의 70.1%, 18세 이상 인구의 81.5%에 해당한다. 이 중 21,886,103명이 접종을 완료(총 인구 대비 42.6%)하였다(잠정집계).

 우리나라의 1회 이상 백신 접종률은 지속적으로 증가해 먼저 접종을 시작한 국외 주요 국가와 유사하거나 높은 수준이다.

[자료=ourworldindata.org, 9.15. 기준]
[자료=ourworldindata.org, 9.15. 기준]

 

 

 

 최근 우리나라의 1차접종률은 미국, 일본, 독일보다 높게 유지되고 있다.

 주요 국가별 1차접종률(9.15. 기준)을 보면 프랑스(’20.12.27. 시작) 73.5%(9.14. 기준), 탈리아(’20.12.27. 시작) 72.9%,

영국(’20.12.8. 시작) 71.1%(9.14. 기준)이다. 또 이스라엘(’20.12.19. 시작) 68.9%, 독일(’20.12.26. 시작) 66.3%, 일본(’21.2.17. 시작) 65.2%, 미국(’20.12.14. 시작) 62.6%이다. 

 또한, 코로나19 예방접종을 조기에 시작한 국가들에서 1차접종률 50% 이후에는 접종속도가 정체되는데 반해, 우리나라는 1차접종률 50% 이후에도 꾸준히 접종이 이루어져 비교적 단기간에 70% 접종률에 도달했다.

주요 국가별 1차접종률 50%→70% 소요기간을 보면 한국 28일, 프랑스 54일, 이탈리아 75일, 영국 118일 등이다. 

 정은경 단장은,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순조롭게 진행되어 1차접종자 수 3,600만 명을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국민들의 높은 관심과 참여 덕분으로, 동참해주신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백신의 생산과 배송을 위해 밤낮없이 힘써주고 계신 지원업무 종사자분들, 주말에도 예방접종에 헌신하고 계신 의료진을 비롯한 모든 관계자 분들께도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아울러, 50대 연령층의 2차접종이 순차적으로 실시되고, 10월부터 18~49세 연령층의 2차접종도 시작되는 만큼, 10월 말까지 전 국민의 70% 접종 완료 목표도 차질 없이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덧붙여, 건강상 이유 등으로 아직까지 접종을 하지 않으신 분들은 10월 1일부터 접종이 가능하며, 9월 18일부터 9월 30일까지 사전예약을 진행할 예정이므로, 본인의 건강과 가족의 안전을 위하여 접종에 꼭 동참해주시기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