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 우양재단 지원 냉방용품과 보양식 어르신들에 전달
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 우양재단 지원 냉방용품과 보양식 어르신들에 전달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8.14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에서는 8월 13일(금) 우양재단의 지원을 받아 저소득‧소외계층 어르신 28명을 대상으로 “여름아 부탁해 냉방용품 및 보양식 지원!”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제공=강동구립해공노인복지관]
서울 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에서는 8월 13일(금) 우양재단의 지원을 받아 저소득‧소외계층 어르신 28명을 대상으로 “여름아 부탁해 냉방용품 및 보양식 지원!”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제공=강동구립해공노인복지관]

 

서울 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에서는 8월 13일(금) 우양재단의 지원을 받아 저소득‧소외계층 어르신 28명을 대상으로 “여름아 부탁해 냉방용품 및 보양식 지원!”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날 전달식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외부 활동이 어려운 저소득 독거 어르신들에게 무더위 극복을 위한 물품과 다양한 영양소 제공 및 결식 예방을 위한 취지를 담고 있다.

우양재단의 후원품은 쿨(아이스)조끼, 레토르트 보양식(한촌설렁탕 3팩, 한촌한우사골곰탕 3팩, 한촌소고기미역국 2팩)으로 구성하였다.

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 김해지 사회복지사는 “무더운 여름 어르신들에게 냉방용품과 보양식을 지원한 우양재단에 감사한다”며 “해공노인복지관은 지역사회 내 어르신들뿐만 아니라 어르신과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환경까지도 안전하게 지킬 수 있는 기관이 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1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