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선수단, 재일본대한체육회에서 자전거 기증 받아
대한민국 선수단, 재일본대한체육회에서 자전거 기증 받아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8-04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300㎡규모의 올림픽빌리지 내 선수단의 이동편의 위해 자전거 30대 기증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단장 장인화)은 재일본대한체육회(회장 최상영)로부터 자전거 30대를 기증 받아 5,300㎡ 규모의 올림픽 빌리지 내 이동에 활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단장 장인화)은 재일본대한체육회(회장 최상영)로부터 자전거 30대를 기증 받아 5,300㎡ 규모의 올림픽 빌리지 내 이동에 활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사격 진종호 김모세 선수가 재일본 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사격 진종호 김모세 선수가 재일본 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야구 김민우 허경민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야구 김민우 허경민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야구 박건우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야구 박건우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유도 한희주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유도 한희주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태권도 이다빈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태권도 이다빈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펜싱 최인정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펜싱 최인정 선수가 재일본대한체육회가 기증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단장 장인화)은 재일본대한체육회(회장 최상영)로부터 자전거 30대를 기증 받아 5,300㎡ 규모의 올림픽 빌리지 내 이동에 활용하고 있다.

현재 도쿄올림픽에 참가 중인 대한민국 선수단은 기증 받은 자전거를 활용하여 올림픽빌리지 내 식당, 우체국, 세탁소 등 서비스 시설이 있는 빌리지플라자존으로 이동하거나 여가 시간을 보내고 있다.

무더위에 적지 않은 거리를 도보로 이동해야 하는 선수촌에서 자전거는 선수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사격 진종오 선수, 야구 강백호 선수, 태권도 이다빈 선수 등이 자전거에 친필사인을 하고 기념사진을 찍는 등 선수촌 내에서의 생활을 즐기고 있다.

선수단이 이용하는 자전거는 올림픽 기간이 끝난 후 도쿄 한국학교와 최윤 선수단 부단장이 이사장을 맡은 오사카 금강학교를 비롯한 일본 내 4개 지역에 있는 한국학교 한인학생들에게 기증할 예정이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