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들, 연극으로 열정 펼친다
청소년들, 연극으로 열정 펼친다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6.18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2회 서울청소년연극축제 7월 16일~25일 대학로에서 개최

제12회 서울청소년연극축제(집행위원장 지춘성, 예술감독 이훈경)가 오는 7월 16일(금)부터 7월 25일(일)까지 10일간 서울 대학로 후암씨어터에서 열린다.

올해 서울청소년연극축제는 12개 고등학교 연극 동아리의 '경연대회', 배우를 꿈꾸는 청소년들을 위한 '독백경연대회', 예비 연극인들을 위한 '특별강연'으로 구성되어 있다. 경연대회는 창작극 5편, 국내희곡 5편, 외국희곡 2편이 무대에 오른다.

제12회 서울청소년연극축제 포스터. [포스터제공=서울연극협회]
제12회 서울청소년연극축제 포스터. [포스터제공=서울연극협회]

 

7월 18일(일)부터 7월 23일(금)까지 6일간 진행되는 제12회 서울청소년연극축제 경연대회(이하 경연대회)는 제25회 전국청소년연극제 본선 참가 기회를 두고 서울지역 12개 고등학교 연극 동아리가 열띤 경연을 펼친다. 경연대회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 가능하며, 최우수상과 우수상을 받은 3개교는 오는 8월 2일부터 충청남도 공주시에서 진행되는 제25회 전국청소년연극제에 서울대표로 참가한다.

배우를 꿈꾸는 청소년을 위한 독백경연대회는 7월 16일(금)부터 7월 17일(토)까지 이틀간 103명의 전국 만 20세 이하 청소년들이 무대에 올라 경연을 치른다. 독백연기 이후에 연극 현장에서 활동하는 심사위원들의 꼼꼼하면서도 애정 어린 심사평과 조언을 들을 수 있다.

또한 올해는 예비 연극인을 위한 특별강연도 진행된다. 1부에서는 서울예술대학교 공연창작학부 황두진 교수가 연극영화과 입시컨설팅을 진행한다. 2부에서는 스크린과 드라마, 무대를 넘나들며 활발하게 활동 중인 박호산 배우가 토크콘서트로 학생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훈경 예술감독은 "청소년들이 보여줄 연극이라는 꿈을 향한 열정은 한국연극의 미래가 밝다는 생각에 가슴을 벅차게 한다"며 "무대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쌓인 경험들이 청소년들의 삶에 소중한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서울청소년연극축제는 안전한 공연관람을 위해 거리두기 객석제, 마스크 착용 의무화 , 극장 시설 방역, 열화상 카메라 설치 및 체온 측정, 손소독제 비치, 공연장 출입 인원 문진표 작성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서울연극협회 지춘성 회장은 "서울청소년연극축제는 청소년의 무한한 가능성을 발굴하는 장이 되기도 하며 미래 예술가의 꿈을 실현하는 무대가 되기도 한다"라면서 "작년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축제를 축소 진행했던 아쉬움이 있었기에 올해는 어느 때보다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풍성하게 준비했다"고 밝혔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