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 사업…2011년‧2016년 이어 세 번째
2021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 사업…2011년‧2016년 이어 세 번째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21.04.08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10월 말, 이산가족찾기 신청자 중 생존자 4만 8천여 명 대상

남북 이산가족 실태조사가 2011년과 2016년에 이어 올해 실시된다. 통일부와 대한적십자사는 4월부터 오는 10월 말까지 ‘2021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 대상은 남북이산가족찾기 신청자 중 생존자 약 4만 8천여 명이다. 향후 남북 이산가족의 전면적인 생사확인과 교류에 대비해 기존 신청정보를 업데이트하고 전반적인 이산가족 교류 실태, 수요 등을 파악할 예정이다.

통일부와 대한적십자사는 올해 남북이산가족찾기 신청자 중 생존자 4만 8천여 명을 대상으로 '2021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사진=남북이산가족찾기 누리집 갈무리]
통일부와 대한적십자사는 올해 남북이산가족찾기 신청자 중 생존자 4만 8천여 명을 대상으로 '2021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사진=남북이산가족찾기 누리집 갈무리]

조사과정은 신청자 전원을 대상으로 개인정보(주소, 연락처, 이산경위, 가족사항 등) 중 누락 및 변경된 부분을 수정해 정확성을 높일 예정이다. 또한, 5천여 명의 표본을 추출조사를 통해 이산가족 교류 실태인식 및 정책 방향 등에 대한 심층조사를 함께 진행한다.

특히 이산가족의 고령화와 코로나19 등 변화 환경을 고려해 이산가족의 수요을 다각적으로 파악하며 보다 실효성있는 교류 방안을 모색‧발굴하는데 중점을 둘 예정이다.

4월 중 조사문항 설계와 이산가족 사전 안내 및 홍보 등 준비를 거쳐서 5월부터 7월까지 3개월간 본격 조사가 진행된다. 이후 결과 수집 및 분석을 거쳐 10월 말 주요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조사는 우편과 전화, 방문 등 다양한 방식으로 이루어지며 이산가족이 직접 홈페이지 또는 전화를 통해 참여하는 것도 가능하다. 홈페이지는 남북이산가족찾기(reunion.unikorea.go.kr), 전화는 이산가족 콜센터(1644-2381) 또는 대한적십자사(02-3705-3652)로 하면 된다.

방문조사 시에는 코로나19 상황에 취약한 고령 이산가족을 고려해 방문 2주전부터 매일 2회 조사원의 건강실태 점검, 손소독제‧마스크사용 등 방역수칙 준수 등 방역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