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카누 타고, 수중 쓰레기 수거합니다
킹카누 타고, 수중 쓰레기 수거합니다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21.03.23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22일(월) '세계 물의 날' 기념 춘천 의암호에서 쓰레기 줍기 활동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는 3월 22일(월) '2021년 세계 물의 날 건강한 하천 만들기' 행사로 춘천시 의암호에서 '갈대밭 쓰레기 정화와 EM흙공 던지기 행사'를 펼쳤다.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는 3월 22일(월), '2021년 세계 물의 날 건강한 하천 만들기' 행사로 춘천시 의암호에서 '갈대밭 쓰레기 정화와 EM흙공 던지기 행사'를 펼쳤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는 3월 22일(월), '2021년 세계 물의 날 건강한 하천 만들기' 행사로 춘천시 의암호에서 '갈대밭 쓰레기 정화와 EM흙공 던지기 행사'를 펼쳤다. [사진=김경아 기자]

'세계 물의 날(매년 3월 22일)'은 점차 심각해지는 물 부족과 수질오염을 방지하고, 물의 소중함을 되새기기 위하여 1992년 유엔이 제정하고 선포한 날이다. 지구시민연합은 매년 물의 소중함을 알리기 위해서 각종 행사와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이날 활동에는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참석했다. 코로나19로 참가인원을 20명으로 제한하고, 행사 시작 전 마스크 착용과 체온 체크, 손소독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했다. 

(사진 위) 춘천 의암호 정화활동 시작 전, 마스크 착용, 체온 체크, 손 소독 등 방역 수칙을 실천하고 있다. (사진 아래) 바람이 차가웠던 의암호에 모여 먼저 몸을 따뜻하게 하는 지구시민체조를 김태우 강사의 지도로 함께 했다.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 위) 춘천 의암호 정화활동 시작 전, 마스크 착용, 체온 체크, 손 소독 등 방역 수칙을 실천하고 있다. (사진 아래) 바람이 차가웠던 의암호에 모여 먼저 몸을 따뜻하게 하는 지구시민체조를 김태무 강사의 지도로 함께 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손은영 춘천지회장은 세계 물의 날 기념사'에서 "매년 유엔에서는 물의 날을 맞아 물 관련 주제를 발표하고 행사를 펼칩니다. 올해는 물의 가치(Valuing water)에 대해 말했고, 우리 정부는 물의 날 주제를 '물의 가치, 미래의 가치'라고 했습니다. 물이 인간과 자연에게 주는 다양한 가치를 이해하고, 미래 세대를 위해 소중한 자원인 물을 잘 보전하자는 의미입니다. 우리 춘천 의암호에도 무분별하게 버려진 쓰레기가 늘어나 수질 오염의 원인이 되고 있습니다. 오늘은 킹카누를 타고 쓰레기를 줍고, EM흙공을 던져 하천에 생명을 불어넣는 활동을 할 것입니다. 이 정화활동이 춘천을 넘어 대한민국 인근의 바다와 전세계 바다에 사는 생명체를 보호하고 살리는 공생, 공존의 시작이며 미래 세대를 위한 가장 좋은 선물이 될 것이라 믿습니다."라고 말했다.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손은영 춘천지회장이 '세계 물의 날'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손은영 춘천지회장이 '세계 물의 날'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이어서 참가자들은 구명조끼를 착용하고, 킹카누 안전수칙과 패들사용법을 익힌 후에 의암호 수중쓰레기 정화를 시작했다. 두개의 킹카누로 나누어 타고, 갈대밭 사이 사이에 있는 쓰레기들을 수거했으며, 발효된 EM흙공을 던져 오염된 물줄기가 정화되어 수질이 개선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의암호 바닥의 갈대들이 더 자라나면 쓰레기 수거가 불가능하기에 3~4월에만 가능하다고 한다.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 회원들이 킹카누를 타고 나가 의암호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한 후, 킹카누에서 발효된 EM흙공을 의암호에 던지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를 수거한 후, 킹카누에서 발효된 EM흙공을 의암호에 던지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 정화활동을 마친 후, 발효된 EM흙공을 의암호에 던지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갈대밭 사이의 쓰레기 정화활동을 마친 후, 발효된 EM흙공을 의암호에 던지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사)물길로 박보영 이사는 "물은 생명의 근원이고, 삶과 물은 뗄레야 뗄 수 없는 좋은 관계입니다. 오늘 지구시민연합 여러분들과 자연의 품에서 수중 쓰레기를 수거했습니다. 이런 기회를 자주 가져서 모든 국민들이 물로 인해 더 건강해지고, 힐링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춘천 의암호 수중 쓰레기 수거 작업을 마친, 지구시민연합 회원들. [사진=김경아 기자]
춘천 의암호 수중 쓰레기 수거 작업을 마친, 지구시민연합 회원들. [사진=김경아 기자]

세계 물의 날 행사는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에서 주최하고, 2018년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와 업무협약을 맺은 (사)물길로, 강원국학기공협회가 후원했다. 

지구시민연합 강원지부는 3월 24일(수) 원주시 원주천과 25일(목) 강릉시 신리천에서 EM흙공을 던질 예정이다.

9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