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화 산수유 등 봄꽃 한창인 현충사, 1시간 일찍 개방
매화 산수유 등 봄꽃 한창인 현충사, 1시간 일찍 개방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21.03.04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4일~25일 오전 8시부터 3주간 조기개방

봄의 전령사 매화와 산수유가 활짝 피어난 현충사의 수려한 장관을 오전 8시부터 볼수 있도록 개방한다. 문화재청 현충사관리소는 3월 4일부터 25일까지 3주간 개방시간을 오전 9시에서 오전 8시로 앞당겨 18시까지 관람시간을 연장 운영한다.

현충사의 충무공 고택 사랑마당에 핀 홍매화. [사진=문화재청]
현충사의 충무공 고택 사랑마당에 핀 홍매화. [사진=문화재청]

3월 들어 충무공 고택 사랑마당에는 수려한 홍매화가 한창이며, 노란색 산수유와 목련 등 이른 시기에 꽃망울을 터트리는 꽃나무들이 관람객의 발길을 사로잡고 있다.

선비들이 매화나무를 좋아한 이유는 추운 날씨에도 굳은 기개로 피는 꽃과 은은하게 배어나오는 향기, 매향(梅香) 때문이다. 현충사 나들이를 통해 매화의 아름다운 자태와 향을 맡으며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을 위로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충사는 3월 4일부터 25일까지 오전 8시부터 오후 18시까지 개방한다. [사진=문화재청]
현충사는 3월 4일부터 25일까지 오전 8시부터 오후 18시까지 개방한다. [사진=문화재청]

이번 조기개방 관람은 사전예약 없이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행사 기간 내 오전 8시부터 입장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현충사관리소(041-539-4604)로 문의하면 된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