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면 '달집태우기 체험'으로 풍요로운 정월대보름 되세요!
비대면 '달집태우기 체험'으로 풍요로운 정월대보름 되세요!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21.02.22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비대면 정월 대보름 절기행사로 ‘달집태우기 체험 꾸러미’ 23일(화) 발송
서울시 북촌문화센터는 정월 대보름을 맞아 ‘계동마님댁 정월 대보름 맞이’ 행사로 ‘달집태우기 체험’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서울시]
서울시 북촌문화센터는 정월 대보름을 맞아 ‘계동마님댁 정월 대보름 맞이’ 행사로 ‘달집태우기 체험’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서울시]

정월 대보름은 한 해의 첫 보름달이 뜨는 날로 음력 1월 15일(올해는 2월 26일)에 지내는 우리나라의 명절이다. 농경사회에서 보름달은 풍요를 상징했기 때문에, 정월 대보름은 추석이나 설날만큼 중요한 명절로 여겨졌다.

정월 대보름에는 달집태우기, 부럼깨기, 지신밟기 등 다양한 세시풍속을 즐기며 액운을 막고 한해의 풍요와 복을 빌었는데, 달집태우기는 가장 널리 행해진 풍속 중 하나로 나뭇더미를 쌓아 달집을 짓고 정화(淨化)의 의미로 불태우며 질병과 근심이 없는 밝은 한 해를 기원하는 의식이다.

서울시 북촌문화센터는 정월 대보름을 맞아 ‘달집태우기 체험 꾸러미’를 발송하여‘계동마님댁 정월 대보름 맞이’ 행사로 ‘달집태우기 체험’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미지=서울시]
서울시 북촌문화센터는 정월 대보름을 맞아 ‘달집태우기 체험 꾸러미’를 발송하여‘계동마님댁 정월 대보름 맞이’ 행사로 ‘달집태우기 체험’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미지=서울시]

서울시 북촌문화센터는 정월 대보름을 맞아 ‘계동마님댁 정월 대보름 맞이’ 행사로 ‘달집태우기 체험’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 해의 액운을 날리고 풍요를 기원하는 ‘달집태우기 체험 꾸러미’를 발송하며, 이번 체험 꾸러미는 북촌의 한옥 양초공방과의 협업으로 제작되었다.

‘달집태우기 체험 꾸러미’는 비즈시트와 부럼, 나뭇가지, 솔가지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비즈시트로 달집 모양의 초를 만들고, 부럼과 나뭇가지, 솔가지 등으로 장식한 후 초에 불을 붙이면 나만의 달집태우기를 체험해볼 수 있다. 비즈시트란, 비즈왁스(밀랍)를 벌집 모양의 시트로 가공한 제품. 양초를 만들 때  왁스를 가열하여 녹이고 다시 굳히는 과정을 생략할 수 있는 재료를 말한다.

‘달집태우기 체험’ 프로그램의 체험꾸러미 [이미지=서울시]
‘달집태우기 체험’ 프로그램의 체험꾸러미 [이미지=서울시]
서울시 북촌문화센터는 정월 대보름을 맞아 ‘계동마님댁 정월 대보름 맞이’ 행사로 ‘달집태우기 체험’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서울시]
서울시 북촌문화센터는 정월 대보름을 맞아 ‘계동마님댁 정월 대보름 맞이’ 행사로 ‘달집태우기 체험’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서울시]

체험 꾸러미 신청은 서울한옥포털 홈페이지(http://hanok.seoul.go.kr), 북촌문화센터 사회관계망(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을 통해 23일(화)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접수하며,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우편 발송할 예정이다. 문의는 북촌문화센터(02-741-1033)로 하면 된다.

한편,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완화됨에 따라 서울 공공한옥의 현장ㆍ대면 프로그램이 인원제한 조건 하에 순차적으로 재개된다.

북촌문화센터의 경우 정월 대보름 당일인 26일(금)과 27일(토) 방문하면 자유ㆍ해설관람이 가능하고 널뛰기, 투호 등 전통놀이도 체험해볼 수 있다. 현장 프로그램 재개 일정 및 내용은 공공한옥마다 상이하므로, 방문 또는 체험 참여를 희망하는 시설에 개별 확인이 필요하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