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고궁박물관 등 문화재청 소관 수도권 지역 실내 국공립시설 5일부터 2주간 휴관
국립고궁박물관 등 문화재청 소관 수도권 지역 실내 국공립시설 5일부터 2주간 휴관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12.05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서울시 ‘코로나19’의 감염 확산으로 서울시의 방역조치 강화 협조요청에 따라, 국립고궁박물관을 포함한 문화재청 소관의 서울시 등 수도권 지역의 실내 국공립시설을 12월 5일부터 18일까지 2주간 휴관하기로 했다.

문화재청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국립고궁박물관을 비롯하여, 덕수궁 석조전과 중명전 등을 5일부터 18일까지 휴관한다. 그러나 실외 관람시설인 궁궐(경복궁·창덕궁·창경궁·덕수궁)과 종묘, 숭례문·사직단, 조선왕릉은 이번 조치에서 제외되어 정상 운영될 예정이다. [사진=k스피릿 DB]
문화재청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국립고궁박물관을 비롯하여, 덕수궁 석조전과 중명전 등을 5일부터 18일까지 휴관한다. 그러나 실외 관람시설인 궁궐(경복궁·창덕궁·창경궁·덕수궁)과 종묘, 숭례문·사직단, 조선왕릉은 이번 조치에서 제외되어 정상 운영될 예정이다. [사진=k스피릿 DB]

 

이번 조치로 휴관하는 곳은 국립고궁박물관을 비롯하여, 궁궐과 조선왕릉 안에 있는 덕수궁 석조전과 중명전 등 전체 실내 관람시설이 해당된다. 다만 실외 관람시설인 궁궐(경복궁·창덕궁·창경궁·덕수궁)과 종묘, 숭례문·사직단, 조선왕릉은 이번 조치에서 제외되어 정상 운영될 예정이다.

앞으로의 재개 일정은 문화재청 누리집(http://www.cha.go.kr/)과 국립고궁박물관 누리집(http://www.gogung.go.kr/), 궁능유적본부 누리집(http://royal.cha.go.kr/) 등을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