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 최초로 온라인으로 개최
2020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 최초로 온라인으로 개최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11-09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균형 뉴딜, 새로운 희망!" 주제로 11월 9일부터 12일까지 열려

2020년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가 11월 9일 개막하여 최초로 온라인으로 열린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김사열)는 11월 9일(월)부터 12일(목)까지 나흘간, ‘2020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를 최초로 온라인 개최한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는 11월 9일(월)부터 12일(목)까지 나흘간, ‘2020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를 최초로 온라인 개최한다. [이미지=균형발전박람회 누리집 갈무리]
산업통상자원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는 11월 9일(월)부터 12일(목)까지 나흘간, ‘2020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를 최초로 온라인 개최한다. [이미지=균형발전박람회 누리집 갈무리]

균형발전박람회는 2004년을 시작으로 해마다 열리는 국내 최대 규모의 지역 박람회로서, 금년은 코로나19 관련 상황을 감안하여 모든 행사는 박람회 홈페이지(www.koreabalance.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지역균형 뉴딜, 새로운 희망!”이라는 구호 아래,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안전망 강화와 함께 한국판 뉴딜의 핵심축인 지역균형 뉴딜 정책이 지역을 어떻게 바꾸어 가는지 소개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최근 국회 시정연설에서 “한국판 뉴딜의 중심을 지역에 두어 모든 국민의 삶 속에서 체감할 수 있게 하겠습니다”라고 한 바 있다.

이를 위해 17개 광역시·도와 청주시 등 지자체는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안전망 강화가 시민의 삶과 지역의 현장에서 어떻게 구체화될 수 있는지를 새롭고 다양한 시도와 실험을 통해 보여주었다.

또한, 정부와 지자체는 지역 경제의 혁신, 지역 주민의 삶의 질 개선 등 그간 지역균형 뉴딜 추진 노력 및 성과와 함께 앞으로의 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 등을 국민과 공유할 계획이다.

이번 박람회는 ▲온라인 지역균형 뉴딜 전시관, ▲정책박람회, ▲시민참여마당을 구성하여 현장을 생생하게 보여주는 내용을 준비하였다. 코로나19 대응 관련, 주요 내용을 사전 녹화하였으며, 실시간 온라인 중계강연 등은 강연자 등 필수 관계자만 현장 참석하는 등 관련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지역균형 뉴딜 전시관에서는 17개 광역시・도와 청주시 등 지자체는 수소 클러스터, 스마트시티 등 각 지역에서 추진되는 한국판 뉴딜 정책과 사례를 홍보하는 온라인 전시관을 운영한다.

특히, 금년 개최지 청주는 차세대 방사광가속기와 5G 통신기술을 활용한 “미래 산업의 중심 청주”를 통해 디지털 뉴딜의 미래를 보여주었다.

아울러 충북은 태양광 에너지로 그린 뉴딜을 구체화하고, 백두대간을 중심으로 관광과 치유의 플랫폼을 구현하여 안전망 강화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하였다.

정책박람회에서는 ‘국가균형발전 2020 : 지역주도 한국판 뉴딜’라는 주제로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의 기조강연이 실시간 온라인 중계되고, 지역균형발전 정책 관련 학회 및 특별 세션들도 개최된다.

시민참여마당에서는 지역 혁신활동가단체들이 참가하는 ‘혁신네트워크협의회’를 개최하여 도시재생 프로젝트 등 지역 혁신사례를 공유하고, 지속가능한 지역균형 뉴딜 정책 아이디어에 관해 토의할 계획이다.

이번 박람회 주요 내용은 금년 연말까지 박람회 홈페이지에서 다시 볼 수 있으며, 유튜브 “균형발전TV” 채널에서도 시청 가능하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