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세일페스타와 연계한 대규모 비대면 한류박람회 열린다
코리아세일페스타와 연계한 대규모 비대면 한류박람회 열린다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11.07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7일 유튜브로 전 세계에 중계, 개막식을 통해 한류 문화와 비즈니스를 연계

‘2020 한류박람회(Korea Brand & Entertainment Expo 2020)’ 개막식이 11월 7일(토) 오후 6시부터 유튜브(SBS, KOTRA 채널)를 통해 전 세계에 중계된다.

이 개막식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KOTRA(사장 권평오),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이 함께 개최한다.

이번 개막식은 태민, 슈퍼주니어-D&E, 예성, 황치열, 린, 에일리, 소유 등 외국에서 인기가 높은 한류 스타 7팀이 참여하는 “K팝 & K드라마 OST 콘서트”를 개최하여 한국 대중문화를 향한 해외 인기를 우리 제품의 해외 진출로 연계하는 데 역점을 두었다.

‘2020 한류박람회(Korea Brand & Entertainment Expo 2020)’ 개막식이 11월 7일(토) 오후 6시부터 유튜브(SBS, KOTRA 채널)를 통해 전 세계에 중계된다. [사진=KOTRA유튜브채널 갈무리]
‘2020 한류박람회(Korea Brand & Entertainment Expo 2020)’ 개막식이 11월 7일(토) 오후 6시부터 유튜브(SBS, KOTRA 채널)를 통해 전 세계에 중계된다. [사진=KOTRA유튜브채널 갈무리]

이 공연에서는 한류드라마의 주요 장면을 최첨단의 증강현실(AR)로 실감있게 체험할 수 있는 특별 무대를 최초로 선보여 해외 팬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아울러, 개막식에서 정세균 국무총리는 영상 축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인들을 격려하고 한류와 K-브랜드로 대표되는 한국제품을 응원하는 동시에, 이 한류박람회가 아시아·러시아 등 주요 국가와 경제·문화 교류를 한층 더 활성화하고, 대한민국의 외교 지평을 넓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는 기대도 표명할 예정이다.

이번 한류박람회는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와 연계하여 약 1,650개사가 참여하는, 한류 문화와 비즈니스를 연결시킨 역대 최대 규모의 박람회로 거듭난다. 올해는 특히 코로나19 상황에 발맞춘 언택트 개막식과 함께 △온라인 한류상품전, △온·오프라인 해외 유통망 협업 판촉전, △스타트업 해외진출 특별전 등 부대행사도 대대적으로 개최된다.

대한민국 대표 B2B 플랫폼인 BuyKOREA를 통해 온라인 한국우수상품전, 세계일류상품전, World-class Product Show 2020 등을 통해 지역별·분야별 비즈니스 상담회를 추진하여 신규 수출 기회를 발굴한다.

B2C 행사의 경우, 해외 110개 주요 온·오프라인 유통망과 협업한 한국제품 판촉전이 진행된다. 태국과 인도네시아 등 여건이 가능한 지역에서는 현지 유명 쇼핑몰에 한국제품 쇼룸도 운영하여 일반 참관객들이 제품을 체험하고 동시에 스마트폰으로 직접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체험형 전시를 연계했다. 특히, 분야별로 영향력 있는 인플루언서 11명을 섭외하여, 135여개 참가 소비재 제품을 시연하고, 구매 사이트를 연동하여 해외 한류 팬들이 우리 제품 소비자로 연결될 수 있도록 라이브커머스를 적극 활용한다.

이 외에, 국내 스타트업이나 예비 창업가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해외 글로벌 기업이나 투자사 300여개사를 초청하여 상담회, 웨비나, 피칭대회 등을 진행하는 2020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코리아, 스타트업 기술협력 온라인 상담회 등도 병행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콘텐츠진흥원 등 관련 부처 및 유관기관과의 개방형 협업을 기반으로 한류를 활용한 연관 산업의 해외 진출 기회를 마련했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