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연관 소아·청소년 다기관염증증후군, 국내에서도 발생
코로나19 연관 소아·청소년 다기관염증증후군, 국내에서도 발생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10.05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국내에서 코로나19 연관 소아·청소년 다기관염증증후군(MIS-C, Multisystem Inflammatory Syndrome in Children) 사례가 확인되었다고 밝혔다.

소아청소년 다기관염증증후군은 올 4월 이후 유럽과 미국에서 소아·청소년을 중심으로 보고된 특이사례로, 코로나19 감염 수주 후 발열, 발진, 다발성 장기기능 손상 등이 나타나는 전신성 염증반응을 특징으로 한다.

[포스터=질병관리청]
[포스터=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현재까지 국내 신고사례 7명에 대한 역학조사, 실험실적 검사 및 전문가 회의 결과 2명이 사례에 부합하는 것으로 판정되었으며, 현재 두 사례 모두 증상이 호전되어 퇴원한 상태이다.

첫 번째 사례로 11세 남자아이는 지난 1월~3월 필리핀 여행력이 있으며, 발열·복통 등으로 4월29~5월 11일 입원치료 후 퇴원했다. 5월 25일 신고되어 최초 전문가 사례판정회의(5.31) 결과 코로나19 감염 관련 검사결과가 기준에 부합하지 않아 미부합사례로 분류되었으나, 이후 시행한 항체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되어 전문가 사례판정회의(9.28)에서 최종적으로 사례에 부합하는 것으로 판정하였다.

두 번째 사례인 12세12세 남자아이는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하여 코로나19에 대해 8월 19일 ~ 9월 1일 입원치료 후 퇴원하였다. 이후 발열·복통 등으로 다시 9월 14일부터 9월 23일까지 입원치료 후 퇴원한 사례로, 9월 17일 신고되어 역학조사 및 전문가 사례판정회의(9.28) 결과 사례에 부합하는 것으로 판정하였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우리나라는 유럽과 미국 등지에 비해 코로나19 발생 수준이 상대적으로 낮고 소아청소년 다기관염증증후군의 발생도 드물게 나타나지만, 앞으로 코로나19 연관 소아청소년 다기관염증증후군 사례에 대한 감시 및 조사를 지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마스크착용, 손 씻기, 사회적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의 지속적인 준수를 당부하였다.

미국에서는 소아청소년 다기관염증증후군이 935명 발생하여 이 가운데 19명이 사망했고, 프랑스는 79명 발생하여 1명 사망, 영국은 78명 발생하여 2명이 사망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