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의학전문 크레이터 ‘닥터프렌즈’ 유니캐스터 임명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의학전문 크레이터 ‘닥터프렌즈’ 유니캐스터 임명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9.28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니캐스터로 임명된 닥터프렌즈(사진 왼쪽부터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 이낙준, 오진승, 우창윤 전문의). [사진=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캐스터로 임명된 닥터프렌즈(사진 왼쪽부터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 이낙준, 오진승, 우창윤 전문의). [사진=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9월 28일 의학 전문 크리에이터 ‘닥터프렌즈’를 유니캐스터(UNI-CASTER)에 임명했다고 밝혔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선한 영향력을 지닌 크리에이터를 유니캐스터로 임명해 유니세프의 이념과 가치를 널리 알리고 있다.

이번에 임명된 ‘닥터프렌즈’는 전문의 3명(정신건강의학과 오진승, 내과 우창윤, 이비인후과 이낙준)이 활동하는 의학 전문 채널로 어려운 의학 관련 지식을 제고하고, 고민을 친구처럼 상담해주면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앞으로 유니캐스터로 활동하게 될 닥터프렌즈는 전문지식을 활용해 어린이를 도울 수 있는 구호 패키지를 직접 구성해보고, 유니세프 보건 사업에 관해

상세한 설명을 들려줄 예정이다. 시청자는 닥터프렌즈의 구호 패키지를 통해 후원에도 참여할 수 있다. 닥터프렌즈가 유니캐스터로서 활동하며 제작한 콘텐츠는 닥터프렌즈 유튜브채널(https://youtu.be/gVn5D1uuekk)에서 확인 가능하며 닥터프렌즈는 의료 전문가의 입장에서 유니세프의 구호물품과 구호활동을 소개한다.

한편 닥터프렌즈는 유니캐스터 임명식에서 1천만 원을 코로나19로 고통받는 국내외 취약계층 어린이를 위해 사용해달라며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부해 나눔 문화 확산에 동참했다.

닥터프렌즈는 “유니캐스터로 임명된 만큼 사명감을 갖고 어린이를 위한 유니세프의 보건 활동과 의료 지원 활동들을 널리 알리는 데 적극 활동하겠다. 저희의 활동이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다면 더없이 감사하겠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은 “바쁜 의료 활동 속에서도 많은 이들과 다양한 소통을 이어가는 세 분의 진심 어린 노력을 보며 이번 유니캐스터 임명을 결정하게 되었다. 앞으로도 닥터프렌즈의 선한 영향력과 전문성이 유니캐스터 활동을 통해 적극 활용되기를 기대하며, 코로나19 기금에도 힘을 보태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라고 화답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