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란치스코 교황, 문재인 대통령에 “북한과의 평화와 화해를 이루기 위해 노력해달라”
프란치스코 교황, 문재인 대통령에 “북한과의 평화와 화해를 이루기 위해 노력해달라”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9.06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북한과의 평화와 화해를 이루기 위해 노력해달라” 메시지를 보내왔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사진출처=청와대]
프란치스코 교황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북한과의 평화와 화해를 이루기 위해 노력해달라” 메시지를 보내왔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사진출처=청와대]

 

프란치스코 교황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한국 정부가 북한과의 평화와 화해를 이루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줄 것을 희망한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9월 6일 서면브리핑을 통해 “프란치스코 교황이 최근 문재인 대통령과 우리 국민들에게 존중의 마음을 표하면서 구두 메시지를 전달해 왔다”며 “청와대는 교황의 구두 메시지를 전하는 슈이레브 주한 교황청 대사의 서한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다음과 같은 구두 메시지를 전했다.

“문 대통령과 친애하는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평화와 번영이라는 선물을 내려주실 것을 전능하신 하느님께 계속해서 기도드리고 있다.

지난 2018년 10월 18일 바티칸 예방을 계기로 나눈 문 대통령과의 대화를 소중히 간직하고 있다. 한국 정부가 북한과의 평화와 화해를 이루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줄 것을 희망한다. (한반도 평화와 화해를 위해 나 또한) 성모님께 기도드리겠다.”

슈이레브 주한 교황청 대사는 “바티칸 방문 후 귀국 길에 프란치스코 교황 성하의 진심 어린 인사 말씀을 대통령께 전하게 되어 큰 영광”이라면서 이 같은 메시지를 전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슈이레브 대사를 통해 우리 국민들에게 따뜻한 축복의 메시지를 보내주신 것에 감사드린다”면서 “교황 성하의 기도와 응원이 우리 국민들에게 실로 큰 힘이 된다”는 내용의 답신 서한을 발송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는 어떠한 상황에서도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노력을 결코 중단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