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사태 위기 경보 일부 지역 ‘심각’에서 ‘경계’로 하향 발령
산사태 위기 경보 일부 지역 ‘심각’에서 ‘경계’로 하향 발령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20.08.14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서울 등 8개 시∙도는 위기 경보 ‘심각’ 유지
정부대전청사. [사진=산림청]
정부대전청사. [사진=산림청]

 

산림청 산사태예방지원본부(본부장 박종호)는 8월 13일 18시를 기준으로 ‘광주, 전북, 전남’ 지역의 위기 경보 수준을 ‘심각’에서 ‘경계’로 하향 발령했다.

이로써 전체 16개 시∙도에서 서울 등 8개 시·도를 제외한 나머지 시·도는 ‘심각’에서 ‘경계’로 하향된다.

이는 전국 호우 특보와 전라지역의 산사태 예보(주의보·경보)가 모두 해제되고, 예상 강수량이 감소하는 등 산사태 발생위험이 감소한 것에 따른 조치다.

 심각 유지 지역은  서울, 인천, 대전, 세종, 경기, 강원, 충북, 충남이다.  심각에서 경계로 조정한 곳은 대구, 울산, 경북, 경남(8.12. 18:30 기준), 부산(8.13. 10:00 기준), 광주, 전북, 전남(8.13. 18시 기준)이다.

제주는 주의 단계에 있다. 

산림청은 지난 8일 12시를 기해 제주를 제외한 전국 16개 시·도에 산사태 위기 경보 ‘심각’을 발령한 바 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