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장관, 아미나 모하메드 유엔사무부총장 전화통화
강경화 장관, 아미나 모하메드 유엔사무부총장 전화통화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4.23 2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경화 외교장관은 4월23일(목) 오전 아미나 모하메드 (Amina J. Mohammed) 유엔사무부총장(UN Deputy Secretary-General)의 요청으로 전화통화를 하고, 코로나19와 기후변화 대응 현황 등을 논의하였다.

강 장관은 전화통화에서 우리 정부가 투명성과 전문성에 기반을 두고 코로나19의 국내적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노력에 성과를 거두어가고 있다고 설명하고, 유엔이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유엔 차원의 종합적인 대응 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는 점을 평가하였다.

이에 모하메드 사무부총장은 코로나19가 세계적으로 보건뿐 만 아니라 사회·경제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고, 특히 이에 취약한 개도국에 지원이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양측은 향후 포스트 코로나19 시대 경제 회복 과정에서 기후변화 등 범지구적 현안 대응에 있어 국제협력과 연대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도 부각되고 있다는 데 인식을 같이 하였다.

특히, 강 장관은 코로나19로 인하여 내년으로 연기된 제2차 녹색성장 및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P4G] 정상회의가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의 디딤돌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우리 정부는 기후변화 대응 노력을 지속 강화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1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