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개학 동안 각종 직업심리검사 무료로 받아볼까
온라인 개학 동안 각종 직업심리검사 무료로 받아볼까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4-08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개학으로 집에 머무는 학생들이 각종 직업심리검사를 무료로 받아보고 다양한 직업정보도 찾아보는 웹사이트가 있다.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와 한국고용정보원(원장 나영돈)이 운영하는 일자리포털 워크넷(www.work.go.kr)의 <직업·진로> 콘텐츠다.

워크넷 '직업·진로' 접속 방법. 워크넷은 각종 채용정보뿐만 아니라 청소년, 대학생 등을 위한 다양한 진로탐색과 직업선택 자료도 제공하는 웹사이트다.[사진=고용노동부]
워크넷 '직업·진로' 접속 방법. 워크넷은 각종 채용정보뿐만 아니라 청소년, 대학생 등을 위한 다양한 진로탐색과 직업선택 자료도 제공하는 웹사이트다.[사진=고용노동부]

 

워크넷의 <직업·진로>는 지난해 기준 일평균 4만 명이 방문하는 콘텐츠이다. 학생들이 가정에서도 진로 탐색을 할 수 있고 학교 선생님이 온라인 진로 교육에 활용할 수 있는 유용한 자료가 탑재돼 있다.

자신의 적성, 어울리는 직업, 적합한 대학 전공(학과) 등이 궁금한 청소년에게는 <직업·진로> 청소년 심리검사가 유익하다. 처음 방문한다면 워크넷 메인 화면 우측에서 회원가입을 하거나 네이버‧카카오톡 ID를 활용해 로그인한 뒤, 상단 <직업·진로> 메뉴에서 [청소년 심리검사 실시] 버튼을 누르면 접속할 수 있다.

청소년의 경우 비회원 상태에서 ▲직업흥미 ▲적성 ▲직업가치관 ▲진로발달 ▲대학전공의 흥미 적합도 등의 검사를 실시할 수 있으며, 검사 직후 바로 결과도 받아볼 수 있다.

한 단계 더 나아가, 검사 결과에서 추천된 직업의 상세 정보를 곧바로 탐색할 수도 있고, 검사 결과 관련 궁금한 점이 있거나 진로와 연계된 정보가 필요할 경우 온라인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세상에 어떤 직업이 있는지 궁금한 학생이라면 <직업‧진로> 내의 [직업정보] 메뉴를 활용할 수 있다. 키워드 검색 한 번으로 국내 약 800개 직업에 관해 ▲하는 일 ▲ 교육 ▲훈련 ▲자격 ▲직업만족도 ▲요구 능력 ▲지식 ▲임금 ▲향후 전망 등의 상세정보 탐색이 가능하다.

게임에 관심이 많은 학생이 직업정보 검색창에 ‘게임’을 입력할 경우 ▲게임시나리오 작가 ▲게임기획자 ▲프로게이머 등 해당 분야 관련 직업정보부터 실제 게임기획자나 VR전문가 등의 직장인 인터뷰까지 152건의 직업정보가 출력된다.

<직업·진로>의 [학과정보] 또한 대입을 준비하는 학생이나 진로 지도를 고민하는 선생님에게 유용한 정보가 담겼다.

7개 계열, 130개 대학 학과의 ▲진출 가능한 직업 ▲교과목 ▲개설대학 ▲취업현황을 소개하여 대학 진학을 앞둔 청소년뿐만 아니라 세부 전공 선택을 앞둔 대학생들이 관심 전공에 관한 정보를 검색할 수 있다. 특히, 학과정보는 각 학과에 대한 주요 정보를 인포그래픽으로 제공하여 학교에서의 온라인 콘텐츠로도 활용 가능하다.

그밖에 직업 및 취업 동영상(700개), 직업인 인터뷰(100인) 등 청소년 활용도가 높은 콘텐츠가 탑재돼 있어 가정과 학교에서 온라인 수업과 연계해 활용할 수 있다.

그 외 분야별 진로상담전문가를 통해 온라인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다양한 직업진로 콘텐츠와 책자를 내려 받을 있다.

고용정보원은 풍부한 콘텐츠가 담긴 <직업·진로>를 학교와 가정에서 쉽게 활용하고 학생들이 흥미롭게 진로를 탐색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진로탐색 활동지’도 PDF 파일 형태로 워크넷에 제공한다.

나영돈 한국고용정보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학교에서의 대면 진로수업, 각종 전문기관에서의 직업·진로 체험 등이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워크넷의 다양한 직업정보 및 심리검사 및 상담을 통해 진로탐색 및 진로설계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