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의 곁에서 소통·공감하는‘소셜 로봇’기술로 만들가는 미래 사회는 어떠할까
인간의 곁에서 소통·공감하는‘소셜 로봇’기술로 만들가는 미래 사회는 어떠할까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4.07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셜 로봇의 미래’책자 발간

소셜 로봇(Social Robot)은 인지 능력과 사회적 교감 능력을 바탕으로 인간과 상호작용함으로써 사회적 기능을 수행하는 로봇으로, 사용자 및 환경을 인식하고, 주어진 상황에 따라 적합한 행위를 판단 및 학습하여 사회적 행위를 표현하는 특징을 지닌다. 이러한 소셜 로봇이 널리 보급되면 사회에 어떠한 변화가 일어날까.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소셜 로봇 기술이 향후 사회 전반에 미칠 영향에 관해 시민과 전문가가 함께 논의한 결과를 담은 ‘소셜 로봇의 미래’ 책자를 발간하였다.

이번 책자에서는 소셜 로봇 기술을 소개하고 다방면에서 활약하는 소셜 로봇을 살펴보고, 향후 소셜 로봇 기술이 경제·사회·문화·윤리·환경 등에 미칠 영향을 일반인들이 이해하기 쉽게 설명하였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소셜 로봇 기술이 향후 사회 전반에 미칠 영향에 관해 시민과 전문가가 함께 논의한 결과를 담은 ‘소셜 로봇의 미래’ 책자를 발간하였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소셜 로봇 기술이 향후 사회 전반에 미칠 영향에 관해 시민과 전문가가 함께 논의한 결과를 담은 ‘소셜 로봇의 미래’ 책자를 발간하였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셜 로봇은 기존에 인간 고유의 영역으로 간주되었던 사회적 기능을 수행하는 로봇이라는 점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으며, 가족의 형태가 변화하고 고령화 추세가 빨라지는 현대 사회에서 다양한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소셜 로봇은 교육 및 의료, 가정, 엔터테인먼트 등 여러 분야에서 사용자와 양방향 상호작용을 하면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외로움과 고독감 등의 정서적 어려움을 지원할 것으로 예측된다.

이 같은 새로운 가치 창출을 통한 삶의 질 향상이 기대되는 반면, 소셜 로봇에 과도한 의존 및 개인정보 유출 등 보안사고 발생 가능성도 존재한다. 또한 소셜 로봇에 의한 사고 발생 시 법적 책임 소재도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소셜 로봇의 미래’에서는 이처럼 소셜 로봇 기술로 인해 발생 가능한 다양한 쟁점과 설명을 확인할 수 있다. 기술영향 예측 외에도 소셜 로봇 기술의 바람직한 발전을 위한 다양한 정책제언도 제시하여 향후 정책에 활용될 수 있도록 하였다.

과기정통부 이석래 성과평가정책국장은 “소셜 로봇 기술은 사회구조의 변화로 많은 활용이 기대되고, 우리 생활 속 깊숙이 자리할 기술이므로 사회 전반에 미치는 파급효과를 사전 검토하고자 기술영향평가를 실시하게 되었다. 이번 책자 발간이 인간의 고유성에 대한 고찰 등 폭넓은 사회적 논의를 이끌어 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번에 발간한 책자는 정부부처, 공공기관 등에 배포될 예정이며, 과기정통부와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또한 유명 온라인 서점에서 전자책으로도 무료 열람이 가능하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