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개학이 차질없이 이루어지도록 철저한 준비 당부
온라인 개학이 차질없이 이루어지도록 철저한 준비 당부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4.03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세균 국무총리, 온라인 개학 대비 원격교육 현장 점검

정세균 국무총리는 4월 2일(목) 오후 인천 초은고등학교(교장 배경자, 인천광역시 서구 청라에메랄드로 소재)를 방문하여 원격교육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현장점검에는 박백범 교육부 차관, 박남춘 인천시장,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등이 참석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4월 2일(목) 오후 인천 초은고등학교를 방문하여 원격교육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사진=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정세균 국무총리는 4월 2일(목) 오후 인천 초은고등학교를 방문하여 원격교육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사진=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정 총리의 이번 방문은 4월 9일에 중3・고3부터 순차적으로 실시되는 온라인 개학에 대비하여 학교 원격교육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교육현장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한 것이다.

정 총리는 배경자 교장으로부터 원격교육 준비현황을 보고받고 교사 등 학교 관계자와 간담회를 열였다.

정 총리는, “온라인 개학을 처음 실시하여 학교 현장에서 초기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우리 교육이 가보지 않은 길인만큼 의미 있는 첫 도전”이라며 “교사·학생간 디지털 역량 차이로 인한 학습격차 방지를 위해 스마트기기 준비, 인터넷 등 웹접근성 제고, 학교 IT 인프라 구축 등을 점검해달라”고 강조했다.

정세균 총리는 이번 온라인 개학을 계기로 원격교육을 발전시켜 더욱 다양하고 창의적인 방식의 미래교육으로 나아가는 기회로 삼을 수 있도록 정부도 필요한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사진=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정세균 총리는 이번 온라인 개학을 계기로 원격교육을 발전시켜 더욱 다양하고 창의적인 방식의 미래교육으로 나아가는 기회로 삼을 수 있도록 정부도 필요한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사진=국무총리비서실 제공]

또한, 원격교육 시범학교로서 다른 곳의 모범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 일주일 동안 충실하게 준비해줄 것을 당부하고, 학생·학부모에게도 성실하게 참여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어 정 총리는, 실시간 쌍방향 유형, 콘텐츠 활용 중심 유형, 과제 수행 중심 유형의 원격수업을 각각 참관했다.

특히, 화상으로 초은고등학교 학생들을 만나 4차 산업 혁명시대를 맞아 잘 적응하고 있어 다행이라며 앞으로 대한민국을 이끌어갈 귀한 인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정 총리는 이번 온라인 개학을 계기로 원격교육을 발전시켜 더욱 다양하고 창의적인 방식의 미래교육으로 나아가는 기회로 삼을 수 있도록 정부도 필요한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