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키 성장에 도움준다 광고, 관련 판매업체 집중 점검
어린이 키 성장에 도움준다 광고, 관련 판매업체 집중 점검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20.02.27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안전처, 일반식품의 부당광고ㆍ가짜체험기 등 32곳의 업체와 21개 판매처 적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일반식품을 어린이 키 성장에 도움을 준다고 부당 광고한 업체 32곳과 이 업체에서 판매한 21개 제품을 적발하여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판매 사이트 차단을 요청하고, 고의ㆍ상습 위반업체는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할 예정이다.

이번 발표는 개학철을 맞이하여 어린이 선물용으로 애용되는 제품 중 키 성장 기능성이 있는 것처럼 광고한 일반식품 및 건강기능식품 판매업체에 대해 집중적으로 점검한 결과이다.

일반식품을 어린이 키성장에 효과가 있다고 광고한 Hi 키사랑 광고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일반식품을 어린이 키성장에 효과가 있다고 광고한 Hi 키사랑 광고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특히 최근 유튜브 등 SNS에서 제품을 직접 섭취하고 키가 ○○cm 컸다고 광고한 가짜체험기 영상은 사법당국에 수사의뢰 할 예정이며, 기능성이 검증되지 않은 해외직구 및 구매대행 제품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하여 차단 조치 중이다. 또한, 일반식품 제품명에 '키 성장' 관련 기능성을 애매모호하게 표현한 경우 제품명을 변경하도록 시정조치 했다.

건강기능식품으로 심의와 다른 광고, 인정받은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이외의 광고를 한 키즈플러스업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건강기능식품으로 심의와 다른 광고, 인정받은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이외의 광고를 한 키즈플러스업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A사(유통전문판매원)는 쇼핑몰, 인스타그램 등 SNS에서 키 성장 영양제, 키성장 촉진식품 등의 문구를 광고에 활용하거나 동물실험만으로 인정받은 특허물질이 인체의 키 성장에 도움을 준다고 광고했으며, B사(건강기능식품판매업)는 어린이 키 성장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기능성 원료가 사용되지 않았고, 비타민류와 아연 등의 건강기능식품만을 사용했으나 키 성장 기능성 제품으로 광고하기도 했다. C사(유통전문판매업)는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에서 제품을 섭취하고 키가 ○○cm 컸다는 가짜체험기를 유포하여 관련 제품을 노출하고, 판매 사이트를 링크하여 소비자를 유인하였다.

일반식품을 어린이 키성장에 효과가 있다고 광고한 키맥스큐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일반식품을 어린이 키성장에 효과가 있다고 광고한 키맥스큐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식약처는 국민 관심이 높은 온라인 유행 제품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현장감시를 통해 소비자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고의 상습 위반 업체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 등 강경대응 할 예정이다. 아울러, 건강기능식품을 구입하고자 하는 소비자는 제품 표시사항에 건강기능식품 마크 및 선택한 제품의 기능성이 무엇인지 확인하시고 구매할 것을 당부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