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맞아 국유 임도 개방
설 연휴 맞아 국유 임도 개방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20.01.20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지방산림청, 1월 18일부터 2월 8일까지 충청권 국유임도 개방

중부지방산림청(청장 김원수)은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아 성묘객의 편의를 위해 1월 18일부터 2월 8일까지 충청권 국유임도를 탄력적으로 개방한다.

개방되는 국유임도는 목재운반이나 산불진화, 병해충방제 등 산림경영ㆍ관리를 위해 만든 전용 도로다. 비포장이며 노면 폭이 좁으므로 운행 차종 결정이나 저속 주행 등 안전한 운행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사진=산림청]
개방되는 국유임도는 목재운반이나 산불진화, 병해충방제 등 산림경영ㆍ관리를 위해 만든 전용 도로다. 비포장이며 노면 폭이 좁으므로 운행 차종 결정이나 저속 주행 등 안전한 운행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사진=산림청]

중부지방산림청은 대전시, 세종시 및 충청남ㆍ북도 국유림 내 232개 임도 노선, 558km를 관리하고 있다. 일반적으로 산림보호와 입산객의 안전을 위해 출입을 통제하고 있으나, 설명절을 맞이하여 성묘객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임도 이용을 허용하기로 했다.

개방되는 국유임도는 목재운반이나 산불진화, 병해충방제 등 산림경영ㆍ관리를 위해 만든 전용 도로다. 비포장이며 노면 폭이 좁으므로 운행 차종 결정이나 저속 주행 등 안전한 운행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김원수 중부지방산림청장은 "국민들이 국유임도를 이용해 편안하고 안전하게 성묘를 다녀오시길 바란다"며, "쓰레기는 되가져가고,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고 있는 점에 유의하여 산불예방에도 각별히 주의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