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인의 주거 지원하기 위해 정부 기관 손 맞잡다
문화예술인의 주거 지원하기 위해 정부 기관 손 맞잡다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12.19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예술인 주거 지원 등 서울 서계동 문화예술복합단지 조성 업무협약 체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지난 17일, 경기 부천 영상문화산업단지에서 문화예술 기반시설과 문화예술인의 주거 지원을 연계하는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양 부처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서계동 복합문화시설을 공연장과 문화예술인 지원주택으로 복합 개발하는 것에 대한 상호 협력 ▲부천영상지구 등 문화예술기반시설과 문화예술인 지원주택 연계사업의 확산 ▲협력사업의 효율적 추진을 위한 실무협의회 운영 등을 추진하는 등 문화예술인들이 주거비 걱정을 덜고 창작 활동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지난 17일, 경기 부천 영상문화산업단지에서 진행된 '문화예술 기반시설과 문화예술인의 주거 지원을 연계하는 업무협약식'에서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왼쪽)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협약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지난 17일, 경기 부천 영상문화산업단지에서 진행된 '문화예술 기반시설과 문화예술인의 주거 지원을 연계하는 업무협약식'에서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왼쪽)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협약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한편, 문화체육관광부는 서울 중심부에 공연장과 창작공간, 체험시설 등 상징적인 문화예술 복합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지난 2014년부터 주요 사업지인 서울시 용산구 현 국립극단 부지에 대한 개발을 추진해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국토교통부의 중점추진과제인 도심 내 맞춤형 공공임대주택 사업과 결합함으로써, 공연장 등 문화예술시설 확충과 문화예술인의 주거복지 제고라는 두 마리 토끼를 한 번에 잡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한편, 이날 업무협약식이 열린 부천영상문화산업단지는 웹툰창작실·기업입주공간 등이 포함된 부천 웹툰융합센터와 웹툰 작가·애니메이션 관련 산업 종사자 등을 위한 문화예술인 지원주택이 복합 개발되는 곳으로서, 이번 업무협약에도 그 내용이 담겨 있어 양 부처 장관이 참석한 의미를 더했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왼쪽)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지난 17일, 경기 부천 영상문화산업단지에서 진행된 '문화예술 기반시설과 문화예술인의 주거 지원을 연계하는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왼쪽)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지난 17일, 경기 부천 영상문화산업단지에서 진행된 '문화예술 기반시설과 문화예술인의 주거 지원을 연계하는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서울의 중심지이면서 교통의 핵심인 서울역 인근에 문화예술 복합단지를 만들어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뿐만 아니라 지방에서도 국민이 고속열차를 이용해 우수한 공연예술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사업을 추진하겠다. 특히, 이번 업무협약은 예술인들을 위한 행복주택도 공급해 주거와 창작공간을 함께 제공함으로써 예술인 복지 제고와 부처 협업의 모범사례로서 그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문화예술인들도 대중교통을 편리하게 이용하고 공연장·웹툰 창작실 등 문화예술시설과 가까운 곳에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게 될 것이다. 앞으로도 문화예술인의 주거 수요가 많은 우수 후보지를 발굴하는 등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