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방학 맞아 청소년수련시설 안전점검 실시
겨울방학 맞아 청소년수련시설 안전점검 실시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12.16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 전기 등 안전관리 실태와 겨울철 레포츠활동 대상으로 전개

정부는 겨울방학을 맞아 청소년 체험활동이 활발할 것으로 예상되는 전국 801개 청소년수련시설에 대한 합동 안전관리실태 감찰을 실시한다.

앞서 행정안전부는 지난 11월, 전국 14개 청소년수련시설을 표본으로 선정해 안전관리실태 사전감찰을 실시했다. 그 결과 ▲화재성능시험 없는 건축자재사용 ▲방화셔터, 방화문, 피난대피로 등 화재안전시설 관리소홀 ▲가스저장시설 미 보호 등 일부 시설에서 관리 부실이 다수 발견되어 전체 시설로 점검을 확대하게 되었다.

이번 점검은 시설물 안전관리실태는 물론 개인이나 단체가 활동하는 인증수련사항과 배상책임보험가입 여부 등으로 감찰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세부 점검사항으로는 ▲화재·가스·전기 안전시설 확인 ▲짚라인·인공암벽 등 모험시설 안전장치 설치 여부 ▲스키캠프, 실내스케이트장 체험 활동 안전설비 및 안전요원 배치 등 관리 실태 ▲수련시설 운영자 자율안전관리 실태 ▲휴・폐지 수련시설 안전장치 설치 여부 ▲시설물 배상책임보험 가입 여부 ▲수련시설 외 법인・개인・단체 등 인증수련활동 실태 등을 집중적으로 확인한다.

조덕진 행정안전부 안전감찰담당관은 “이번 점검을 계기로 겨울철 취약 시기 청소년수련시설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재난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수련시설 운영자의 안전의식을 환기시켜 안전한 청소년활동이 담보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