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들의 아이디어로 산업현장의 문제 해결한다
청소년들의 아이디어로 산업현장의 문제 해결한다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12.06 0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일, 제9기 IP 마이스터 프로그램 수료 및 시상식 개최

교육부와 중소벤처기업부,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원이 주관한 ‘IP 마이스터 프로그램 제9기 수료 및 시상식’이 지난 4일, 대전 KW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었다.
 

교육부와 중소벤처기업부, 특허청이 주최한 ‘IP 마이스터 프로그램 제9기 수료 및 시상식’이 지난 4일, 대전 KW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었다. [사진=한국발명진흥회]
교육부와 중소벤처기업부, 특허청이 주최한 ‘IP 마이스터 프로그램 제9기 수료 및 시상식’이 지난 4일, 대전 KW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었다. [사진=한국발명진흥회]

올해로 9회째를 맞은 IP 마이스터 프로그램은 특성화고와 마이스터고 등 직업계 고등학교 학생들이 문제해결력과 지식재산 창출 역량을 갖춘 창의기술인재로 성장하도록 지원하는 부처협력 사업이다.

학생들의 높은 관심 속에 올해에는 총 1,238팀의 아이디어를 접수하고, 최종 50팀을 선정하여 온라인 교육과 지식재산 소양캠프, 전문가 컨설팅 등 5개월간 지식재산 권리화 과정을 통해 각자의 아이디어를 모두 특허로 출원하였다. 그중 산업현장의 문제를 해결한 아이디어는 소정의 장학금을 받고 관련기업으로 기술을 이전할 예정이다.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여받은 구미전자공업고등학교팀(왼쪽)과 한국지식재산보호원장상을 수상한 서울디지텍고등학교팀(중앙), 한국발명진흥회장상을 수상한 삼척마이스터고등학교팀(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발명진흥회]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여받은 구미전자공업고등학교팀(왼쪽)과 한국지식재산보호원장상을 수상한 서울디지텍고등학교팀(중앙), 한국발명진흥회장상을 수상한 삼척마이스터고등학교팀(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발명진흥회]

이날 시상식에서는 구미전자공업고등학교 팀과 전북기계공업고등학교 팀이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구미전자공고 이태희, 김현우, 구건우 학생이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특허 출원한 ‘다양한 기능을 하는 뮤직블록’은 음계블록에 그림 및 한글블록을 추가하고 기능을 보완해 활용도를 향상시킨 학습도구이다. 높은 평가를 받아 내년 상반기에 협력기업에서 제품화 할 계획이다.

전북기계공고 이승제, 오정환 학생은 ‘Eco Bench(에코 벤치)’를 개발하여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에코 벤치는 일반적인 공원의 벤치들과는 달리 차별성을 둠과 동시에 친환경 에너지를 이용하여 사용자에게 편의성을 제공하는 벤치이다.

임창빈 교육부 직업교육정책관은 “IP 마이스터 프로그램은 ‘발명교육-> 지식재산 권리화-> 기업현장 연계’를 위해 소관부처가 협업하는 대표적인 사례”라며 “앞으로도 직업계고 학생들이 우리나라의 기술혁신과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해 나갈 기술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관계부처와 협력하여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