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 서울시 교사, 학생 대상 재외동포 이해제고 위해 협력
재외동포재단, 서울시 교사, 학생 대상 재외동포 이해제고 위해 협력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19.10.30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특별시교육청과 MOU, 재외동포 인물·단체 발굴 및 교육콘텐츠 개발 협력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은 재외동포 이해제고와 국내 학생 대상 진로직업교육 확대를 위해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과 10월 29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재외동포재단 한우성 이사장(사진 오른쪽)은 재외동포 이해제고와 국내 학생 대상 진로직업교육 확대를 위해 서울특별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과 10월 29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재외동포재단]
재외동포재단 한우성 이사장(사진 오른쪽)은 재외동포 이해제고와 국내 학생 대상 진로직업교육 확대를 위해 서울특별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과 10월 29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재외동포재단]

 

이에 따라 양 기관은 ▲교원, 학생 대상 재외동포 이해제고 협력 ▲재외동포 인물·단체 발굴과 교육콘텐츠 개발 ▲학생 해외현장실습와 진로지도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재외동포재단은 이 업무협약을 통해 교사, 학생 대상 재외동포에 관한 이해도를 높이고 서울특별시교육청 관내 학생 대상 진로·직업교육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우성 이사장은 “독립운동, 민주화 등 대한민국의 근현대사에 기여한 재외동포의 활약상을 알지 못하는 내국민이 다수이며 교과서와 교과과정에서도 재외동포 관련 내용이 빠져 있다.”라고 밝혔고 “이번 기회로 재외동포에 관한 이해 제고와 교과서에 재외동포 관련 내용이 수록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은 "세계시민교육의 일환으로 재외동포교육은 필요한 사안이며 양 기관의 상호 협력으로 국제화교육사업 활성화 기반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양 기관은 MOU 후속 조치로 서울특별시교육청 관내 학생 및 교원 대상 재외동포 이해교육 교재 공동 개발을 위한 협의를 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