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날 맞이해 ‘태극기 붙이기’ 캠페인 진행한다!
한글날 맞이해 ‘태극기 붙이기’ 캠페인 진행한다!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10.08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글에 담긴 공동체적 가치 기억하고자 진행

서울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안승화)는 한글창제 573주년을 기념해 10월 한 달 동안 ‘조그만 태극기 붙이기’ 캠페인을 전개한다.

이번 캠페인은 가로 7cm, 세로 10cm의 작은 태극기 스티커를 집 앞 도로명 주고 위, 현관 앞, 책상 등에 부착해 태극기를 게양하는 것보다 쉽게 동참하고 국경일 외에도 일상에서 태극기를 만날 수 있도록 하는 운동이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 누구나 ‘V세상 플랫폼’ 홈페이지(volunteer.seoul.kr)에서 활동 신청을 통해 태극기 스티커를 우편으로 수령할 수 있다. 부착 인증사진과 함께 한글날을 맞이하여 ‘아름다운 우리말 사용’에 대한 다짐을 후기로 작성하면 된다.
 

집 앞에 부착된 조그만 태극기. [사진=LOUD 제공]
집 앞에 부착된 조그만 태극기. [사진=LOUD 제공]

이번 캠페인은 시민들에게 한글날이 우리나라 5대 국경일(3.1절, 제헌절, 광복절, 개천절, 한글날)로 태극기를 게양한다는 사실을 알리고, 한글날에 담긴 공동체적 가치를 기억하자는 의도로 전개된다.

이 캠페인은 광운대 공공소통 연구소 LOUD를 통해 처음 시작됐으며, 올해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여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의 협업을 통해 캠페인으로 확대됐다. 3.1절에는 시청광장에서 캠페인 부스를 운영하여 약 400여명의 시민이 참여하여 많은 관심과 호응을 얻은 바 있다. 광복절에는 ‘MBC 기억록’과 연계하여 독립투사에 대한 영상을 시청하고 이들이 보여주었던 자원봉사의 정신을 기억하는 활동으로 진행됐다.

안승화 서울시자원봉사센터장은 “우리나라 5대 국경일에는 태극기를 게양하여 기념하지만 한글날에는 특히 태극기를 찾아보기 어려운 것 같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한글날이 갖는 중요성과 가치에 대해 생각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