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보령 석대도로 신비의 바닷길 갯벌체험 가자
충남 보령 석대도로 신비의 바닷길 갯벌체험 가자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19-09-02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의 무인도서로 보령 ‘석대도’ 선정

선선한 날씨로 나들이 하기 좋은 9월을 맞아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이달의 무인도서로 ‘석대도’를 선정했다.

해양수산부는 9월의 무인도서로 충남 보령 '석대도'를 선정했다. [사진=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는 9월의 무인도서로 충남 보령 '석대도'를 선정했다. [사진=해양수산부]

충남 보령시 웅천읍 무창포 해수욕장 앞에 있는 석대도는 총면적 91,583제곱미터로 작은 섬이다. 매월 음력 보름과 그믐을 전후해 바다 갈라짐 현상으로 바닷길이 열리는데, 9월에는 1일부터 4일까지, 28일부터 30일까지 바닷길이 생긴다. 이때 무창포 해수욕장에서 석대도까지 바닷길을 걸어볼 수 있다.

또한, 돌로 받침대를 놓은 모양과 닮았다고 해 석대도라 불리는 섬에서는 약 1.5km에 달하는 갯벌에서 조개와 낙지, 바지락, 게 등을 잡을 수 있으며, 석양에 물든 모습도 아름다워 또 다른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

해양수산부는 “신선한 가을바람과 함께 석대도의 신비로운 바닷길을 체험해보길 추천한다.”고 밝혔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