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관련 주한일본 경제공사 초치
외교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관련 주한일본 경제공사 초치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19.08.19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전 오염수 처리 계획’ 등 일본 정부의 공식 답변 요청

정부는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문제와 관련해 19일 주한 일본대사관 경제공사를 불러 우리 정부의 입장을 전달했다.

외교부 권세중 기후환경과학외교국장은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처리수 해양 방출을 계획하고 있다는 국제환경단체의 주장 관련, 8월 19일(월) 오전 니시나가 토모후미(西永知史) 주한일본대사관 경제공사를 불러 우리 정부의 입장을 전달했다.

정부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처리 결과가 양국 국민의 건강과 안전, 나아가 해양으로 연결된 국가 전체에 미치는 영향을 매우 엄중하게 인식하고 있다는 내용을 전달했다. 원전 오염수의 해양방출에 관한 보도 및 국제환경단체의 주장과 관련, 사실 관계 확인 및 향후 처리계획 등에 관해 일본 정부의 공식 답변을 요청했다.

나아가 향후 일본 정부가 국제사회에도 후쿠시마 원전 처리 계획 등을 포함한 제반 대책을 좀더 투명하고 구체적으로 설명해 줄 것을 요청했다.

권 국장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가 인근국인 대한민국 국민의 건강과 안전은 물론, 주변 해양 생태계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하는 방안을 한·일 양국이 함께 모색해나갈 것을 제안하였다.

니시나가 공사는 우리 정부의 입장을 본국에 보고하겠다고 하고, 앞으로도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에 관한 관련 정보를 한국 정부 및 국제사회에 성실하고 투명하게 설명해나갈 것이라는 일본 정부 입장을 설명하였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