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대한민국 아동총회' 개최
'제16회 대한민국 아동총회' 개최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9.08.07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동정책-아동=0, 아동의 의견을 존중하는 정책'이라는 주제로 8월 6일부터 8일까지 열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국아동단체협의회(회장 양호승)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아동총회'가 8월 6일(화)부터 8일(목)까지 2박3일 동안 국회 및 국제청소년센터에서 열린다.

올해로 16회째를 맞이한 아동총회는 '아동정책-아동=0, 아동의 의견을 존중하는 정책'이라는 주제로 열리며, 전국의 아동대표(만 10세~17세)들이 모여 아동과 관련된 사회문제에 대해 자유롭게 토론하고 아동의 관점에서 해결책을 모색하는 등 아동의 참여권을 실현하는 자리이다.

아동총회의 시작을 알리는 개회식은 6일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 양호승 한국아동단체협의회장, 이명수 자유한국당 의원, 기동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김광수 민주평화당 의원 및 전국 아동대표 등 약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개회식 후에는 지난해 정부에 전달된 제15회 아동총회 결의문이 정부정책에 어떻게 반영되고 추진되었는지에 대해 보건복지부 성창현 아동복지정책과장이 아동대표들에게 보고하고 질문을 받는 시간이 이어졌다.

제16회 대한민국 아동총회가 8월 6일부터 8일까지 '아동정책-아동=0, 아동의 의견을 존중하는 정책'이라는 주제로국회 및 국제청소년센터에서 열린다. [포스터=보건복지부]
제16회 대한민국 아동총회가 8월 6일부터 8일까지 '아동정책-아동=0, 아동의 의견을 존중하는 정책'이라는 주제로국회 및 국제청소년센터에서 열린다. [포스터=보건복지부]

지난 5월부터 7월까지 17개 광역자치단체에서 개최된 지역대회에서 선출되어 올라온 전국 아동대표들은 8일 폐회식까지 남은 기간 동안 총 7개의 핵심주제(환경, 교육, 진로, 소수아동, 안전, 참여, 놀권리)에 대해 심도 깊은 토론을 진행한 후 그 결과를 정리한 결의문을 총회 의결로 채택하여 정부에 전달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 5월 23일 보건복지부는 아동의 참여권이 정책결정 과정에서 실질적으로 보장될 수 있도록 아동총회와 아동정책조정위원회의 연계 방안을 담은 '포용국가 아동정책'을 발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올해부터는 아동총회 결의문을 총리 주재 아동정책조정위원회에 공식적으로 보고하고 그 정책반영 결과를 정부가 직접 다음번 아동총회에서 설명하도록 하여 아동의 목소리가 보다 적극적으로 반영되도록 할 예정이다.

개회식에 참석한 보건복지부 김강립 차관은 "올해 '유엔아동권리협약' 채택 30주년을 맞아 아동이 스스로 자신의 견해를 마음껏 펼치는 아동총회가 개최되어 더욱 뜻깊다."고 밝혔으며, "아동단체, 시민사회, 국회에서도 아동들의 목소리가 실제 정책으로 구현되는 과정을 관심 있게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의 개회선언을 맡은 제15기 아동총회 의장 신유빈(13세) 아동은 “평소 다른 친구들과 생각을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은데, 아동총회를 통해 여러 친구들과 의견을 공유할 수 있어 새로웠다.”고 말하며, “나의 의견이 아동의 권리 증진에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사실에 뿌듯하다.“고 밝히기도 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