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실천, 지속가능한 사회 실현할 그린캠퍼스
친환경실천, 지속가능한 사회 실현할 그린캠퍼스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9.05.03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ㆍ한국환경공단, 그린캠퍼스 5개 대학과 협약식 개최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2019년 그린캠퍼스 조성 지원사업’ 대상으로 서울대, 신한대, 인천대, 장로회신학대, 충북보건과학대 등 5개 대학을 선정했다. 환경부는 대학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친환경 문화의 확산을 위해 그린캠퍼스 조성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 2~3월에 공모를 통하여 신청받은 17개 대학 중에서 사업계획서 등의 평가결과가 우수한 5개 대학을 지난 3월 평가위원회를 통해 최종 선정했다.

조명래 환경부장관이 ‘2019년도 그린캠퍼스 협약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환경부]
조명래 환경부장관이 ‘2019년도 그린캠퍼스 협약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환경부]

환경부는 대학당 연간 4,000만 원씩 3년간 지원했던 사업비를 늘려 올해부터 대학당 연간 1억 2,000만 원을 3년간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매년 사업 추진 결과에 대한 평가를 실시하여 우수대학은 포상하며, 한국환경공단은 대학 내 온실가스 인벤토리 구축, 감축계획 수립 등에 대한 기술지원을 담당한다.

그린캠퍼스로 선정되어 업무협약을 맺은 대학은 제출한 사업계획서에 따라 친환경 교정 조성, 미래 친환경 인재 양성, 친환경 문화 확산 등 연차별 그린캠퍼스 조성 사업을 추진한다. 주요 사업은 재생에너지를 활용한 교육 체험장 구축, 에너지원별 낭비요인 추적, 지역사회와 친환경 생활문화 공유ㆍ소통 추진 및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을 이용한 전력 사용량 감시ㆍ추이 분석, 쓰레기 배출량 감축 등이다.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은 올해 선정된 5개 대학과 5월 3일 서울 용산역 회의실서 ‘2019년도 그린캠퍼스 협약식’을 개최하고 그린캠퍼스 현판을 전달했다. [사진=환경부]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은 올해 선정된 5개 대학과 5월 3일 서울 용산역 회의실서 ‘2019년도 그린캠퍼스 협약식’을 개최하고 그린캠퍼스 현판을 전달했다. [사진=환경부]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환경부의 그린캠퍼스 지원사업을 통하여 대학이 지역사회 내에서 친환경을 실천하고, 지속가능한 사회 실현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