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물다양성을 품은 광릉숲의 생물이야기
생물다양성을 품은 광릉숲의 생물이야기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9.04.25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오블리츠코리아 10주년 기념행사, 4월 24일부터 참가자 모집 중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오는 5월 25일부터 26일까지 이틀 간 'BioBlitz Korea 2019 - 생물다양성을 품은 광릉숲의 생물이야기를 들어보자!’ 를 국립수목원 광릉숲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 장소인 광릉숲은 560년이 넘는 역사를 가진 숲으로 천연  기념물인 장수하늘소와 희귀식물 광릉요강꽃 등 5,710종의 다양한 생물이 서식하고 있으며, 2010년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되었다.

5월 25일부터 26일까지 이틀 간 'BioBlitz Korea 2019 - 생물다양성을 품은 광릉숲의 생물이야기를 들어보자!’ 를 국립수목원 광릉숲에서 개최한다. [이미지=바이오블리츠 홈페이지]
5월 25일부터 26일까지 이틀 간 'BioBlitz Korea 2019 - 생물다양성을 품은 광릉숲의 생물이야기를 들어보자!’ 를 국립수목원 광릉숲에서 개최한다. [이미지=바이오블리츠 홈페이지]

바이오블리츠(BioBlitz)는 24시간 동안 생물전문가와 일반인들이 함께 행사지역의 모든 생물종을 찾아 목록을 만드는 과학 참여 활동이다. 지구온난화와 환경오염 등과 같은 이유로 급속히 감소하는 생물다양성을 보전하기 위해서 과학자들의 노력과 함께 일반인들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 이를 동시에 실현하는 바이오블리츠 행사가 국내에 도입되어 10주년을 맞이했다.

탐사를 위해 이동하고 있는 모습 [사진=산림청]
탐사를 위해 이동하고 있는 모습 [사진=산림청]

국립수목원은 바이오블리츠 코리아 10주년 기념으로 그동안 일반인에게 개방되지 않았던 광릉숲 비개방지역을 생물분야 전문가들과 함께 생물탐사를 할 수 있도록 특별 개방한다. 참여 프로그램으로는 생물학자들과 함께하는 워크(Walk) 프로그램과 토크(Talk) 프로그램 그리고 생물다양성에 관심이 있는 사람 누구나 참여 가능한 '생물다양성 한마당'을 전문가와 함께 운영한다. 참가자들에게는 공식 티셔츠를 비롯하여 탐사활동에 필요한 다양한 기념품이 제공된다. 이번 행사는 ‘일회용품 사용 제로(Zero)’ 행사로서 1회용품 사용을 제한하므로 개인컵과 수저류 등은 참가자가 지참하여야 한다.

버섯탐사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산림청]
버섯탐사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산림청]
야간 곤충탐사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산림청]
야간 곤충탐사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산림청]

이번 행사는 산림청이 주최하며 국립수목원과 한국식물원수목원협회가 주관한다. 또한 생물다양성기관연합과 환경과 과학 정보의 대표 매체인 동아사이언스와 한겨레신문, 내셔널지오그래픽이 행사를 후원한다.

참가자 접수는 바이오블리츠 코리아 홈페이지(www.bioblitz.or.kr)에서 4월 24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조기 마감될 수 있어 신청을 서둘러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식물원수목원협회(02-575-6443)로 문의하면 된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