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원으로 함께 하는 2019 '온쉼표' 공연 시작
천원으로 함께 하는 2019 '온쉼표' 공연 시작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9.03.05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문화회관의 대표적 사회공헌 프로그램, 오는 3월 26일~27일부터

세종문화회관(사장 김성규)이 우수 공연을 천원에 관람할 수 있는 대표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 2019 천원의 행복 시즌2 ‘온쉼표’ 공연을 시작한다. 천원의 행복 시즌2 ‘온쉼표’는 지난 2007년에 시작한 이래 12년간 지속되고 있는 세종문화회관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관객들의 열띤 호응속에 꾸준히 사랑받는 프로그램이다.

2019 천원의 행복 시즌2 ‘온쉼표’ 공연은 3월부터 12월까지 매달 1~2회에 걸쳐 우수한 공연을 전석 1천원에 관람할 수 있다. [사진=세종문화회관 온쉼표 홈페이지]
2019 천원의 행복 시즌2 ‘온쉼표’ 공연은 3월부터 12월까지 매달 1~2회에 걸쳐 우수한 공연을 전석 1천원에 관람할 수 있다. [사진=세종문화회관 온쉼표 홈페이지]

클래식, 뮤지컬, 무용, 마술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단돈 천원에 관람할 수 있는 공연을 소개함으로써 시민들에게 문화 나눔의 가치를 실현하고 공연장 문턱을 낮춘 프로그램이다. 매달 1~2회에 걸쳐 세종문화회관의 직접 기획한 공연을 우수한 공연을 전석 1천원에 관람할 수 있다.

2019 천원의 행복 시즌2 ‘온쉼표’는 3월부터 12월까지 연간 10개 공연 22회에 걸쳐 한층 수준 높은 라인업을 선보인다. 특히, 양희경, 피아니스트 백혜선, 서울시향 등 최고의 아티스트들과 함께 풍성한 공연을 맛볼 수 있다.

첫 공연은 배우 양희경의 해설과 함께하는 클래식 무대로 문을 열며, 4월에는 국내 최고의 관현악단인 서울시립교향악단 단원들의 실내악 무대로, 5월에는 피아니스트 백혜선, 첸 웨이치와 아르끼뮤직소사이어티가 아름다운 연주를 펼친다.

6월에는 서울시합창단의 가곡 메들리, 7월에는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창작단체 ‘프로젝트 클라우드 나인’의 모던발레 무대를 만나볼 수 있다. 8월과 9월에는 각각 서울시뮤지컬단의 뮤지컬갈라 공연과 어쿠스틱 음악 가득한 무대가 펼쳐진다. 10월에는 서울시국악관현악단의 연주로 아름다운 우리 소리를 들어볼 수 있으며, 11월에는 이원국 발레단의 ‘말하는 발레’, 12월에는 서울시극단의 연극 콘서트가 준비되어 있다.

3월 26일, 27일 양일간 세종체임버홀에서 열리는 2019년 ‘온쉼표’ 첫 공연은 ‘양희경의 달콤한 클래식’ 무대로 문을 열며, 배우 양희경이 푸근하고 재치 있는 말솜씨로 해설을 진행한다. [사진=세종문화회관 온쉼표 홈페이지]
3월 26일, 27일 양일간 세종체임버홀에서 열리는 2019년 ‘온쉼표’ 첫 공연은 ‘양희경의 달콤한 클래식’ 무대로 문을 열며, 배우 양희경이 푸근하고 재치 있는 말솜씨로 해설을 진행한다. [사진=세종문화회관 온쉼표 홈페이지]

오는 3월 26일, 27일 양일간 세종체임버홀에서 열리는 2019년 첫 공연은 ‘양희경의 달콤한 클래식’ 무대로 배우 양희경이 푸근하고 재치 있는 말솜씨로 해설을 진행하고, 유토피안 클래식 앙상블이 품격 있는 연주로 공연의 깊이를 더한다. 1부는 ‘사랑의 달콤함과 열정적인 청춘’을 테마로, 2부는 ‘가족이 함께 있어 아름다운 인생’을 테마로, 드뷔시의 ‘달빛’, 타레가의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리처드 로저흐의 ‘My Romance’등 친숙한 곡으로 따뜻한 봄바람같은 무대를 만나 볼 수 있다.

천원의 행복 시즌 2 ‘온쉼표’ 3월 첫 공연은 3월 5일부터 11일까지 세종문화회관 온쉼표 홈페이지(happy1000.sejongpac.or.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2019년 연간 일정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문의 02-399-1000)

 

2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