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박물관에서 15일 제73주년 광복절 기념행사 개최
울산박물관에서 15일 제73주년 광복절 기념행사 개최
  • 문종수 기자
  • doin811@naver.com
  • 승인 2018-08-16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국학원, 광복절 노래와 만세삼창 부르며 광복절 의미를 되새겨

제73주년 광복절을 기념하여 15일 울산국학원은 울산박물관 강당에서 광복절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광복절 기념행사 및 시민강좌를 진행했다.  이채익 국회의원, 신현도 울산국학원장, 손정욱 울산국학운동시민연합 상임대표, 울산광역시의회 이미영 부의장 등의 내외빈과 울산국학원 회원, 시민 200여 명이 참석하였다.

울산박물관 강당에서 개최된 광복절행사의 참석자들이 만세삼창을 부르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울산박물관 강당에서 개최된 광복절행사의 참석자들이 만세삼창을 부르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이날 행사는 광복절 행사 취지문 발표, 손정욱 울산국학시민운동연합상임대표의 선언문 낭독으로 시작되었다. 참석자들은 광복절 노래와 만세삼창을 부르며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겼다. 이어 경축공연으로 율맥국악원의 대금산조 연주와 함께 삼족오 국학예술단에서 김구 선생 연극을 하여 참석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삼족오 국학예술단에서 독립운동가 김구선생 연극을 하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삼족오 국학예술단에서 독립운동가 김구선생 연극을 하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신현도 울산국학원장은 기념사에서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우리는 누구이고 앞으로 어디로  나아가야 되는지에 대한 충분한 고민을 통해 올바른 역사의식을 갖는 것이 시급하다."며 "나라가 어려울 때 힘을 모으고 함께 미래를 열어 나가는 정신을 애국선열들께서 물려주셨다.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용기와 도전정신을 가진 우리의 민족정신으로 힘을 모으고 미래를 향해 나가자"고 말했다.

신현도 울산국학원장이 제73주년 광복절 행사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신현도 울산국학원장이 제73주년 광복절 행사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7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