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1월 16일 (화) | 단기 4351년 01월 16일 (화)
 
코리안스피릿을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로그인 / 회원가입
> 문화
美·英 명상여행단, 홍익정신의 중심 국학원 방문지난 16일~17일 미국, 영국, 슬로바키아, 벨기에, 스페인서 46명 방문해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8  19:07:34
황현정 기자  |  k-spirit@naver.com

"우리 모두에게 어둠이 있지만, 명상을 통해 스스로 빛을 밝힘으로써 이를 극복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았다."

 

지난 16일부터 17일 1박 2일간 충남 천안 국학원과 홍익인성교육원을 방문한 앤 씨가 명상 체험 후 이같이 말했다. 이날 방문한 미국·영국 명상여행단은 미국인 32명, 영국인 11명으로 구성되었으며, 이외에도 슬로바키아, 벨기에, 스페인에서도 한 명씩 참가했다.

 

   
▲ 지난 16일부터 17일, 미국·영국 명상여행단이 충남 천안 국학원을 방문했다. <사진=국학원 제공>

 

이들은 먼저 홍익인성교육원을 방문하여 대한민국 고유의 철학과 21세기 뇌과학이 접목한 뇌교육에 관한 설명을 듣고, 이를 교육 기반으로 운영되는 국내최초 고교 완전 자유학년제 벤자민인성영재학교에 관해 소개받았다.

 

이어 국학원으로 이동해 국학원 전시관 및 한민족역사문화공원을 탐방했다. 여행단은 천부경 81자를 국학기공 동작으로 만든 천부신공 동작을 따라 하며 천부경 속에 천지인(天地人) 정신의 의미를 되새겼다.

 

   
▲ 미국·영국 명상여행단 국학원에 방문하여 우리나라 고유 경전인 천부경에 관해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국학원 제공>

 

이번 명상여행에 참여한 코트니 씨는 "정말 아름다운 체험이었다. 말로 설명하기 어렵지만, 나에게 영혼이 있고 그것이 성장하고 있는 것이 느껴졌다. "고 소감을 밝혔다. 로스앤젤레스(LA)에서 온 수잔 가드너 씨는 "자유롭고 재밌었던 수련이다. 나 자신에게 집중하는 것이 심각하고 비판적인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깨달았다"고 말했다.

 

미국 워싱턴에서 온 바비진 씨는 "마지막에 서로 포옹하면서 개개인이 나를 안아주는 것이 아닌, 모두가 한마음이 되어 사랑 그 자체가 나를 포옹하는 것처럼 느껴졌다"라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코리안스피릿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0
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본 기사
1
지구의 지속가능성을 위한 경영
2
“광주에 건강한 지구시민 마을공동체를 만들자!”
3
미래 교육의 쟁점, ‘인성’을 평가하는 색다른 면접
4
[일지칼럼]새로운 나를 만나는 명상여행
5
"내 인생의 주인이 되고 싶나요? 지금 당장 실천하세요!"
6
"한민족 선도문화의 상례를 복원합니다"
7
"일상 생활의 변화 없이 혁신은 오래 가지 않는다"
8
[포토] 한국과 일본 청소년 인성영재들, 따뜻한 포옹으로 하나되다
9
지식이 아닌 인성을 평가하는 면접, "꿈을 찾는 1년을 위한 시작단계"
10
한일 벤자민인성영재학생들, 꿈과 희망을 나눈다
2018.1.16 화 17:08
명칭 : 국학신문사(주) | 등록번호 : 서울아01104 | 등록일자 : 2010년 01월18일 | 제호 : 코리안스피릿 | 발행ㆍ편집인: 고훈경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정유철
주소 : 06103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317(논현동) | 발행일자 : 2006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016-3041 | Fax: 02-2016-3049
Copyright © 2006 - 2012 코리안스피릿.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koreanspiri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