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남산골한옥마을에서 1890년대 밤마실 즐겨볼까
서울 남산골한옥마을에서 1890년대 밤마실 즐겨볼까
  • 정유철 기자
  • k-spirit@naver.com
  • 승인 2017.09.07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9일부터 10월 28일까지 '산책' '한옥스테이' 등 운영

서울 남산골한옥마을은 가을을 맞이하여 1890년대의 타임 슬립 체험 ‘남산골 밤마실’ 프로그램을 오는 9일(토)에 첫 문을 연다.

‘남산골 밤마실’ 프로그램은 9월 9일부터 10월 28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8시부터 진행되며, 밤마실 '산책'과 '한옥스테이' 2가지 형태로 운영된다. 

▲ 서울 남산골한옥마을은 1890년대의 타임 슬립 체험 ‘남산골 밤마실’ 프로그램을 9월9일부터 10월 28일까지 매주 토요일 운영한다. <사진=남산골한옥마을>.

  

 

  ‘남산골 밤마실’ '한옥스테이'는  9일과  16일(토) 오후 8시부터 진행되는 프로그램으로 2회 만 진행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1박 2일 동안 남산골한옥마을에서 잠자고 생활하며 1890년대의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 남산골한옥마을의 전통공원 숲속을 산책하고 전통음악과 상황극 공연을 즐길 수 있다. 또한, 1890년대의 생활 문화를 경험 할 수 있도록 전통 체험, 다과 먹기, 한옥 스테이 등도 마련했다. 

 

'한옥스테이' 프로그램 참여자들은 항아리에 있는 물을 길어다 손발을 씻고, 소금으로 양치를 하고 전통한옥에서 하룻밤을 묵으며 옛 생활 모습 그대, 선조가 살아던 삶의 방식을 체험한다.

 

 ‘남산골 밤마실’ '산책'은 9월 23일부터 10월 28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8시부터 2시간 동안 진행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남산골 한옥마을의 ‘1890 남산골 야시장’에서 출발하여 전통정원의 숲속과 문화유산 전통한옥을 산책하는 코스로 구성되어 있다. 남산골 한옥마을의 고즈넉한 모습을 느낄 수 있는 공간을 산책을 하며 다과도 즐길 수 있다. 또한, 다양한 상황극과 공연을 통해 1890년대의 스토리가 있는 사람들을 만나고 옛 선조들의 삶의 모습도 경험할 수 있다.

 

 ‘남산골 밤마실’은 내외국인 모두 참여 가능하며 회당 30명만 선착순 모집할 예정이다. 자세한 모집안내와 참여 신청은 남산골 한옥마을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한옥스테이는 1회 1인당 3만원, 산책은 1회 1인당 1만원.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